"설 연휴 장거리운전, 안전거리 확보하세요"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 안전대책 연구 결과 발표

김문수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2.14 11:28:49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

설 연휴 안전거리 미확보와 주시태만으로 인한 사고가 평상시 대비 많이 발생하고 있어 운전자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14일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에 따르면 2011년부터 지난해까지 설 연휴에 발생한 후미추돌 사고는 총 3595건으로 전체사고(1만1821건) 가운데 30.4%를 차지했다.

이는 같은 달인 2월 평일에 발생한 후미추돌 사고(2823건)과 전체사고(1만2694건)에서 22.3%를 차지한 것보다 8.1%포인트 높은 것이다. 

‘안전거리 미확보’와 ‘주시태만’이 후미추돌 사고의 주요 원인으로 분석됐다.

특히, 고속도로에서의 ‘안전거리 미확보’에 의한 사고는 설 연휴 기간(16.3%)에 평소(5.3%)보다 3배 이상 증가했다.

이에 따라 차량 속도가 시속 100km이면 앞차와 60m 정도 거리이상을 둘 필요가 있다고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는 강조했다.  
 
고속도로에서 차선 하나의 길이는 8m이고 차선간 거리는 12m이다. 앞차와 운전자 사이에 차선이 3개 보이면 차간 거리가 대략 60m인 셈이다.

이수일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 박사는 "설 연휴 기간 앞차와 차선 3개 이상의 간격을 유지하면서 안전운전을 하는 것이 나와 가족의 안전을 지키는 좋은 운전방법이 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전기자동차로 장거리 운전을 한다면 배터리 성능 저하를 고려해 평소 대비 주행가능거리를 20% 짧게 잡고 운행계획을 잡아야 한다는 게 이 박사의 설명이다.

이 박사는 "고속도로 휴게소에는 전기충전소가 거의 다 있지만 동시 수용 가능 대수는 1~2대 정도이므로, 방문객이 많은 휴게소에는 급속 충전이 가능한 보조차량을 사전에 배치해 두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현대해상  보험


고디바 광고, 일본의 영혼 없는 밸런타인데이에 도전… "의리 초콜릿은 이제…
고디바는 실제로 의미 있는 사람들에게만 초콜릿을 주라고 설득함으로써 일본의 밸런타인데이 '의리 초콜릿' 문화에 도전했다.14일 광고전문지 '캠페인 재팬'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고디바는 닛케이 신문 전면 광고를 통해 의리 초콜릿에 대한 흥미로운 메시지를 던졌다.벨기에 브랜드… [2018-02-14 11:29:38] new
"설 연휴 장거리운전, 안전거리 확보하세요"
설 연휴 안전거리 미확보와 주시태만으로 인한 사고가 평상시 대비 많이 발생하고 있어 운전자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14일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에 따르면 2011년부터 지난해까지 설 연휴에 발생한 후미추돌 사고는 총 3595건으로 전체사고(1만1821건) 가운데 30.4%를 차지했… [2018-02-14 11:28:49] new
은행권 멤버스, 실생활 포인트 결제망 넓힌다
위비멤버스, 하나멤버스, 신한FAN 등 은행권이 내놓은 멤버스가 보다 실생활 속으로 파고들 전망이다.결제 가능한 제휴처를 늘리고 고객 이용 빈도가 높은 업체와는 포인트 교환 서비스를 더욱 견고히 한다는 전략이다.14일 업계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위비멤버스 포인트(꿀머니)로 결제 가능… [2018-02-14 11:27:03] new
구속된 신동빈 롯데 회장, 日서 대표이사 해임 위기 … 신동주 반격 나설까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뇌물공여 혐의로 법정 구속되면서 롯데家의 '형제 다툼'불씨가 되살아날 조짐을 보이고 있다. 형인 신동주 전 일본롯데홀딩스 부회장의 반격 가능성이높고, 최악의 경우 신 회장이 일본롯데홀딩스 대표이사직에서 내려오게 되면불안정한 지배구조로 인해 한국롯데도… [2018-02-14 11:25:49] new
구성훈 삼성증권 대표, '안정·장기투자' DNA 확대… 1등 리더십 박차
구성훈 삼성자산운용 대표가 삼성증권을 이끌게 됐다.삼성생명과 삼성자산운용에서 긴 호흡으로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해온 인물로, 생명과 자산운용과는 다른 비즈니스 스타일을 보이는 증권업계로 자리를 옮긴 이후 보여줄 리더십이 주목된다.14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구성훈 삼성증권… [2018-02-14 11:24:3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