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농단·경영비리 병합 사건 첫 공판준비기일 18일 열려

신동빈 롯데 회장, 현안보다 경영진 격려에 시간 할애… 항소심 대응에 몰두

면회시간 짧아 경영진과 격려·안부만 주고 받아
신 회장, 무죄·감형 위해 재판에 집중

유호승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4.17 11:48:0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지난 2월 13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 도착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뉴데일리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옥중경영’ 대신 경영진을 격려하는 방식으로 신뢰경영을 하고 있다. 신 회장은 황각규 롯데지주 부회장 등 경영진과 면회시 사업현안을 논의하기 보다 '경영을 잘 부탁한다’며 격려의 말을 전하고 있다는 것.

17일 재계에 따르면 신동빈 회장과 경영진의 면회 시간은 10분 남짓에 불과하다. 사실상 경영 현안에 관해 논의할 시간이 부족해, 이들은 격려와 간단한 안부 정도만 주고 받는다.

피고인 접견은 일반 접견과 특별 접견, 변호인 접견 등 세 가지로 분류된다. 신 회장이 수감된 서울구치소의 일반 접견시간은 약 10분이며, 특별 접견은 피고인의 가족이 신청해야 가능하다. 변호인 접견은 헌법에 따라 구치소 운영시간 동안 제한 없이 가능하다.
 
즉, 경영진들은 일반 접견으로 이뤄지기 때문에 시각이 부족해 무리해서 옥중경영을 하기 보다는 신뢰경영을 하고 있는 것이다.
롯데그룹 관계자는 “신동빈 회장에게 최우선순위는 재판이다. 과거 수감생활을 했던 다른 총수들과 달리 옥중경영을 하고 있지는 않다”며 “신 회장이 받고 있는 두 재판이 병합되는 등 변화가 생겨, 변호인 접견에서 무죄나 감형을 받기 위한 항소심 전략짜기에 분주하다”고 말했다.

실제로 서울고등법원 형사8부(부장판사 강승준)는 최근 신 회장이 받고 있는 국정농단 사건과 롯데 총수 일가 경영비리 사건을 병합해 심리하기로 결정했다. 동시에 여러 재판을 받을 경우 개별 재판에서 각각 유죄가 선고되면 형량이 불리하게 작용할 수 있어 신 회장 측 변호인단은 두 사건의 병합을 추진했다.

신 회장의 항소심 변호는 국정농단·경영비리 1심과 마찬가지로 김앤장 법률사무소가 맡는다. 변호인단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1심 선고에서 롯데의 K스포츠재단 하남 체육시설 건립비용 70억원 지원이 부정청탁으로 인정된 만큼, 청탁이 없었다는 점을 입증하는데 주력할 것으로 관측된다.

경영비리 사건에 대해선 1심에서 유죄로 인정된 부분을 무죄 규명하는데 집중한다. 신 회장은 지난해 12월 22일 경영비리 1심 선고공판에서 롯데시네마 매점 운영과 관련한 업무상 배임, 신격호 총괄회장과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씨의 딸에게 ‘공짜 급여’를 준 혐의 등을 유죄로 판결받았다.

신 회장은 국정농단 사건 연루로 징역 2년6월 실형을, 경영비리 사건에서는 징역 1년8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병합된 사건의 첫 공판준비기일은 오는 18일 열린다. 정식 공판과 달리 준비기일에는 피고인의 출석 의무가 없어 신 회장은 이날 법정에 출석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롯데그룹 각 계열사는 전문경영인 체제로 책임·독립경영에 나서고 있다. 이에 따라 신동빈 회장은 수감 전에도 신격호 총괄회장과 달리 계열사 경영에 크게 개입하지 않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삼양식품, 캐나다 옐로나이프 '오로라 빌리지'서 '삼양라면' 판매
삼양식품은 캐나다 옐로나이프 '오로라 빌리지'에서 삼양라면을 판매한다고 17일 밝혔다.옐로나이프는 미국 항공우주국이 선정한 세계 최고의 오로라 관측지로, 특히 오로라를 가장 잘 볼 수 있는 장소에 조성된 오로라 빌리지는 필수 여행 코스로 꼽힌다.이번 입점으로 삼양라면은 오로라 빌… [2018-04-17 11:43:56] new
"편의점에서도 몸짱 열풍"… GS25, 저칼로리 도시락 출시
다이어트와 체형 관리를 원하는 고객들이 증가하면서편의점에서 판매하는저칼로리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17일 GS25에 따르면 저칼로리 먹거리인 샐러드 카테고리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전년 대비 2016년 144.4%, 2017년 179.7% 증가했다. 올 1분기에전년 동기간 대비 172.5%로… [2018-04-17 11:41:57] new
동원F&B, 한끼 요거트 '덴마크 요거밀' 2종 출시
동원FB의 유가공 브랜드 덴마크는 '덴마크 요거밀' 2종(단호박·자색고구마)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덴마크 요거밀 2종은 부드러운 요거트에 귀리, 보리, 흑미가 통곡물 형태로 바쁜 일상 속에 간편한 한 끼 식사를 든든하게 즐길 수 있다.한 컵에 205kcal의 열량이 담겨 있어 하루 식사 중… [2018-04-17 11:40:09] new
SK건설, 불안한 재무재표 불구 신용등급 'A-'… "든든한 뒷배 덕"
SK건설 신용등급이 2년 반 이상 'A-'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열위한 재무안정성 등을 감안하면 신용등급이 강등될 수도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그룹이 먹거리는 물론 재무지원 가능성이 있는 등 뒷받침이 돼 준 것으로 풀이된다.17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주요 3개 신용평가사는 SK… [2018-04-17 11:39:15] new
FCA코리아, 실용·편의·안전성 조화 '뉴 체로키' 출시... 올해 2000대 이상…
지프 브랜드를 국내에 정착시키려는 FCA코리아가 4년 만에 부분 변경된 '뉴 체로키'를 선보였다. 세련된 디자인과 80여가지 주행 안전 기술 등이 탑재된 신형 체로키는 4륜구동 능력과 정교한 온로드 주행 성능으로 경쟁력 있는 중형 SUV의 모습을 갖췄다.FCA코리아는 17일 서울 강서구에 위… [2018-04-17 11:27:1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