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 '피해자 입건·출국 정지' 조치

경찰, 광고 대행사 직원들 소환해 진술 확보한 상황
조 전무, 조만간 경찰 소환 조사 불가피할 전망

이지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4.17 15:03:0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대한항공


경찰이 갑질 의혹으로 논란이 된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를 피의자로 입건하고 출국 정치 등의 조치에 나섰다. 폭행 혐의 등에 대한 본격적인 경찰 수사가 진행됨에 따라 조 전무의 경찰 출석은 불가피할 전망이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서울 강서경찰서는 조현민 전무를 피의자 신분으로 입건하고 출국 정지 조치를 신청했다.

최근 진행된 경찰 조사에서 해당 광고 대행사 소속 회의 참석자들은 "조현민 전무가 얼굴에 물을 뿌렸다"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대한항공 측은 "물컵을 바닥에 던졌고 그 과정에서 물이 해당 팀장의 얼굴에 튀었다"고 해명한 상태다.

양측의 입장이 엇갈리는 가운데 경찰이 광고 대행사 직원들의 진술을 확보함에 따라 조현민 전무 역시 조만간 경찰 소환 조사를 받을 전망이다.

조현민 전무 측의 변호를 담당한 임상혁 변호사는 "아직 경찰로부터 수사 일정을 통보 받지 못했다"라며 "수사 일정이 나오면 이에 따라서 차질 없이 출석해 모든 사실 관계를 밝히고 적극적으로 협조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조현민 전무가 지난달 16일 대한항공 본사에서 영국편 관련 광고 회의를 진행하던 중 광고 대행사 팀장 A씨에게 물을 뿌렸다는 주장이 제기되면서 갑질 논란이 불거졌다. 현재 조현민 전무는 본사 대기 발령 상태로 경찰 조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한국에 GM 아태지역본부 신설… 정부는 부품업체 R&D 지원
제너럴모터스(GM)가 올해 한국에 아시아태평양 지역을 담당하는 본부를 설치하기로 했다.우리 정부가 요구한 한국에 대한 중장기적 사업 의지(long-term commitment)를 보여주기 위한 조치 중 하나로 GM은 한국 협력업체로부터 더 많은 부품을 조달하겠다고도 약속했다.백운규 산… [2018-05-11 08:25:01] new
금감원, '육류담보대출 사기' 동양생명에 기관경고 중징계
금융감독원이 지난 2016년 육류담보대출 부실사태로 3800억원의 손실을 입은 동양생명에 대해 기관경고 조치를 내렸다. 금융당국의 중징계로 동양생명은 1년 내 신사업 진출이 제한된다. 금감원은 지난 10일 제10차 제재심의위원회를 열고 동양생명 부문 검사 조치안을 심의해 동양생명에… [2018-05-11 08:20:30] new
2022년까지 5대 신산업 160조원 투자로 일자리 20만개 창출
기업들이 자율주행차와 재생에너지, 사물인터넷(IoT) 가전 등 신산업에 앞으로 5년간 최대 160조원을 투자하고 정부가 규제 개선 등을 통해 이를 제도적으로 뒷받침한다.정부는 신산업 육성을 통해 2022년까지 일자리 약 20만개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산업통상자원부는 11일 그랜… [2018-05-11 08:15:22] new
이미경 부회장, CJ ENM 이끌 글로벌 문화 콘텐츠 리더로 복귀 가능성 '솔솔…
CJ그룹이 CJ EM과 CJ오쇼핑을 합병하는 등 문화 콘텐츠 사업을 강화키로 하면서 해당 분야에 애정과 관심이 많은 이미경 부회장의 경영복귀 가능성이 다시 수면 위로 부상하고 있다. 11일 재계에 따르면 CJ그룹이 오는 7월 1일 출범하는 새 합병법인의 사명을 'CJ ENM'으로 확정함에 따라… [2018-05-11 07:21:18] new
미래 먹거리 확보 분주한 LG전자, '日 통합 연구소' 관심 집중
LG전자가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미래성장동력 찾기에 분주한 가운데 지난해 통합 운영을 시작한 일본 연구소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일본 내에 산재해있던 LG그룹 계열사의 연구소를 LG전자 중심으로 통합한 'LG일본연구소'는 올해 본격적으로 융복합 연구를 시작하며 차세대 핵심기… [2018-05-11 07:03:12]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