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하나금융그룹과 생활금융플랫폼 합작법인 '핀크' 선봬

AI 기반, 사용내역 분석…"본인도 모르는 지출 '습관-규모' 파악 '눈길'
2030세대 건전한 자산형성 등 '차별화 금융서비스' 맞춤 제공도

전상현 기자 프로필보기 | 2017-09-04 09:44:39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텔레콤


 

SK텔레콤이 하나금융그룹과 각각 49%, 51% 비율로 출자한 생활금융플랫폼 합작법인 '핀크'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주식회사 핀크는 ▲ AI기반의 금융 챗봇(Chatbot) '핀고(Fingo)' ▲지출내역 및 현금 흐름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SEE ME' ▲제휴사와의 연계를 통해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맞춤 제공하는 'FIT ME' 등  손님의 건전한 자산형성과 건강한 소비습관을 돕는 AI 기반 머니 트레이너 서비스를 출시한다.

'핀고'는 채팅을 통해 본인 소유의 은행계좌와 카드 사용내역을 분석해 평소에 잘 모르는 지출 습관과 규모를 쉽게 파악할 수 있다.

'SEE ME'는 손님의 수입/지출 현황을 이해하기 쉽게 분석해주고 여러 금융기관의 계좌내역을 한 곳에서 조회/집계 할 수 있다.

'FIT ME'는 T핀크적금(SK텔레콤 고객 대상), 하나카드와 제휴한 투뿔카드 등의 금융 상품을 제공한다.

핀크는 상대적으로 소득이 낮고 체계적인 지출 관리 경험이 적은 2030 손님들을 대상으로, 올바른 저축 습관과 작지만 뿌듯한 자산형성 기회를 지원한다는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핀크는 핀크 계좌를 통해 빠르고 저렴한 해외송금 서비스를 준비 중이며, 외국인 근로자 대상 해외송금 서비스를 확장해 글로벌 진출을 위한 교두보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 밖에 자체 신용 모형 개발을 통해 크라우드 펀딩 등 손님의 자산 형성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상품들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핀크의 AI, 빅데이터 등 앞선 기술과 혁신적 UX(사용자경험)를 기반으로, 고객들이 쉽고 편리하게 금융의 진정한 가치를 누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