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분당에 원스톱 서비스 '고객감동' 플래그십 매장 열어

판매에서 AS까지 한번에 처리… 고객 유형별 '맞춤형 배려 공간' 눈길
권영수 부회장, 철저한 고객관점 강조… "소매 매장 롤모델 될 것"

전상현 프로필보기 | 2017-09-12 08:50:3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에 '고객감동' 플래그십 매장을 오픈했다고 12일 밝혔다.

전국 LG유플러스 소매점 중 최대 규모인 이 매장은 총 161평(532㎡)의 2층 구조로, LG유플러스의 유선, 무선, IoT를 총 망라한 모든 서비스를 직접 체험할 수 있다. 또한 판매에서부터 AS까지 원스톱 처리가 가능해 내방 고객의 만족도를 극대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LG유플러스는 고객센터 근무 경험자 및 전국 각지에서 심층 인터뷰를 통해 16명의 최정예 직원들을 선발, 8주간의 고객 눈높이 맞춤을 위한 특별교육을 진행하기도 했다.

LG유플러스는 우수한 상담직원 배치와 함께 매장 내부 역시 고객 중심으로 구성해 고객 감동을 이끌어낸다는 전략이다.

통신사 단일 매장 최대 수준인 20개의 상담석을 마련해 가입상담, 요금제 변경 등 고객 업무처리 대기시간을 최소화함은 물론 고객이 보다 쉽고 편하게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각 상담석마다 32인치 IPTV와 상담용 스마트 패드를 비치했다.

아울러 국내에 상대적으로 부족한 애플 아이폰 AS센터를 매장 내 별도로 구축해 서비스센터를 방문하지 않더라도 휴대폰 고장접수 및 수리가 한번에 가능토록 했다.

특히 유아동반 고객, 거동이 불편한 고객, 직장인 고객 등 다양한 유형의 고객 맞춤형 배려 공간과 시설을 마련한 것도 장점이다.

우선 아동을 동반한 고객을 위해서 ▲휴대용 빔프로젝터 '포켓빔'을 활용해 동영상을 시청할 수 있는 '스마트 스쿨존' ▲인기 캐릭터와 함께 사진을 찍는 '셀프 포토존' ▲화장실에 유아용 변기와 기저귀 교체가 가능한 집기를 구비했다.

거동이 불편한 휠체어 이용고객이나 키가 작은 어린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서비스 체험이 가능토록 성인 무릎 높이의 체험존을 별도로 구축했으며, 바쁜 직장인들이 메일, 복사, 팩스 등 간단한 업무를 볼 수 있는 비즈니스 서포트 공간도 마련했다.

권영수 부회장은 "철저히 고객관점에서 감동을 줄 수 있는 서비스를 고민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소매 매장의 롤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