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투자, 2017 광주디자인비엔날레 '벤처 마이닝 페스티벌' 공동주관

정성훈 프로필보기 | 2017-09-13 16:37:06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하나금융투자는 오는 13일부터 14일까지 여의도 본사 3층 한마음홀에서 개최되는 2017 광주디자인비엔날레 '벤처 마이닝 페스티벌'을 공동 주관한다고 13일 밝혔다.

 

벤처 마이닝 페스티벌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AI(인공지능), VR(가상현실), AR(증강현실), IoT(사물통신) 등과 관련한 다양한 분야의 국내외 유망벤처기업들을 발굴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벤처투자 행사로 국내 벤처생태계 구축에 큰 의미를 부여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중국 칭와대 및 아마존과 삼성전자는 4차 산업 섹터 별로 강연을 마련했다.


공동주관사인 하나금융투자, 신용보증기금, 코트라, 서울대 SNU공학컨설팅센터에서는 창업지원, 투자유치, 보증상담, 해외진출, 기술상담, 일자리상담 등 벤처기업의 고민들을 한자리에서 해결할 수 있도록 단계별로 맞춤 상담을 진행한다.


벤처 마이닝 페스티벌은 광주광역시가 주최하고 하나금융투자, 광주디자인센터, 신용보증기금, 광주대학교 창업지원단, 한국디자인진흥원, 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서울대 SNU공학컨설팅센터 등이 공동주관 한다.

산업통상자원부,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KDB산업은행, 한국벤처투자(주), 고려대학교 기술경영전문대학원 등이 후원하고 있으며, 국내외 투자자와 150여 개의 벤처기업 및 다수의 엔젤투자자가 참여해 큰 관심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이진국 사장은 축사를 통해 "정부가 중소기업벤처부를 신설하고, 4차 산업혁명 위원회를 설립하는 등 벤처산업 육성을 위한 시스템과 지원이 확대되고 있고, 특히 증권사에서 신기술사업금융업을 영위할 수 있게 돼 IB를 중심으로 한 벤처투자가 활기를 띌 것으로 전망된다"며 "벤처 마이닝 페스티벌이 여러 기관들이 협력해 국내 벤처 생태계를 구축 및 발전시켜 나아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