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혁명시대! 페이스북 친구들이 협동조합 만든다

윤희원 프로필보기 | 2017-09-26 15:01:49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문화 활성화를 위해 페이스북을 매개로 한 ‘페친’들이 협동조합을 결성한다.

 

페친들이 만드는 협동조합인 "친협"이 지난 23일 다음에너지 강당에서 발기인 대회를 열었다.

 

이 협동조합은 성현아이엔 허순길 회장이 사회 공헌 차원에서 시작한 ‘두손커뮤니티’를 모태로 하는 것이다. 인터넷 카페의 한계를 넘어 확장성과 신속성이 뛰어난 페이스북을 통해 재개된 것이다.

 

이 친구협동조합의 전신인 ‘페친 연대’는 지난 2016년 10월 전주에서 이틀간, 2017년 5월 서울에서 열흘에 걸쳐 전국 페친 축제를 열어 페이스북 친구들의 결속력을 확인한 바 있다. 이를 바탕으로 정식 협동조합을 설립하고 농협이나 수협처럼 한 분야에 국한 되지 않는 전 산업 분야와 문화 예술 및 사회 생활의 전반에 걸쳐 4차산업혁명 시대에 걸맞는 최첨단의 협동조합을 그리고 있다.

 

이를 위해 이번 친협 발기인대회에서는 창립준비 위원회의 임원을 선임하고 내년 5월경 친구 협동조합의 창립대회를 열어 약칭 ‘친협’을 출범시킬 예정이다.




프로필 사진

  • 윤희원
  • skyjk@newdaily.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