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그룹, 8년째 '연탄 나눔 봉사 시무식' 가져

봉사활동으로 새해 첫 업무 시작… “이웃사랑 실천하고 새해 각오도 다져”

진범용 프로필보기 | 2018-01-02 15:33:0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일 오전 서울 노원구 중계동 백사마을에서 현대백화점그룹 임직원과 고객 봉사단이 저소득층 가구에 연탄을 전달하기 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百그룹



현대백화점그룹이 2018년 무술년((戊戌年) 새해 첫 업무를 나눔 봉사활동으로 시작했다.

2일 현대백화점그룹에 따르면 이날 오전 서울 삼성동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에서 ‘2018년 그룹 합동 시무식’을 마친 뒤, 곧바로 서울시 노원구 중계본동 백사마을을 찾아 ‘연탄 나눔 봉사 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연탄 나눔 봉사 시무식에는 지난해 입사한 신입사원을 비롯해 각 계열사 임직원과 고객 봉사단 등 200여명이 참여해 저소득층 가구를 대상으로 연탄 4500장을 직접 전달했다. 앞서 현대백화점그룹은 연탄 25만장을 연탄 은행에 전달하기도 했다.

현대백화점그룹의 봉사 시무식은 지난 2011년을 시작으로 8년째 이어지고 있으며, 새해를 보람 있게 맞이하는 그룹의 전통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지난 2011년부터 올해까지 연탄 은행에 기부한 연탄만 총 147만장에 달한다.

현대백화점은 2018년 한 해 동안 사회 전반에 즐거움과 긍정의 에너지 확산을 목표로 ‘스마일리’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연탄 나눔 봉사 시무식은 임직원들이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하며, 새해 각오도 다지자는 취지로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CSR)활동을 통해 '고객에게 신뢰받는 기업'이란 그룹 비전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진범용
  • by7101@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