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올해 2만4785가구 '푸르지오' 공급예정

일반분양 2만173가구… 전체 공급량 81%

성재용 프로필보기 | 2018-01-08 11:11:28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서울 종로구 소재 대우건설 본사. ⓒ뉴데일리경제 DB



대우건설은 올해 2만4785가구의 '푸르지오'를 공급할 예정이라고 8일 밝혔다.

대우건설에 따르면 올해 서울에 1409가구, 인천·경기에 1만7032가구, 지방 6344가구 등 총 2만4785가구를 공급할 계획이다. 이 중 일반에 공급되는 물량은 2만173가구다. 유형별로는 아파트 1만9479가구, 주상복합 4848가구, 오피스텔 458실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1만9583가구를 공급했던 지난해보다 5202가구를 더 공급할 예정으로, 올해에도 다양한 주거상품을 선보이며 부동산시장을 주도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서울에서는 사당 3구역·홍제동 제1주택재건축 등 주변 기반시설이 갖춰진 도시정비사업 위주로 3개 단지를 공급할 예정이며, 인천·경기에서는 하남 감일지구·과천지식정보타운·영종하늘도시 등 택지지구와 수원 고등지구·수원 영흥공원 등 민관합동사업이 예고돼 있다.

또 광명 철산주공 4단지·안양 호원초·안양 비산2동 재건축 등 정비사업을 통해 16개 단지를 공급할 계획이다.

지방에서는 창원교방 재개발·부산 화명2구역 등 정비사업을 비롯해 춘천 온의동·청주 새적굴 등지에서 8개 단지의 신규 주택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 관계자는 "면밀한 시장 분석과 적정 분양가 산정, 맞춤형 상품 공급을 통해 꾸준히 고객들의 사랑을 받아왔다"며 "지역별로 부동산시장 양극화가 심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올해에도 수요층이 두터운 도시정비사업과 택지지구 등 뛰어난 입지 조건을 갖춘 단지들을 공급하면서 실수요자 공략에 나설 예정"이라고 말했다.

▲2018년 대우건설 주요 주택공급 예정 단지 현황. 자료=대우건설 ⓒ성재용 기자


프로필 사진

  • 성재용
  • jay1113@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