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허수영 BU장 부회장 승진 등 임원인사

미국법인 LC USA 대표에 50세 젊은피 수혈… '세대교체-미래동력' 확보 나서

송승근 프로필보기 | 2018-01-17 11:06:3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허수영 롯데케미칼 부회장 ⓒ 뉴데일리 DB



롯데가 39개사 임원인사에 이어 17일 롯데케미칼 이사회를 열고 허수영 화학BU장이 부회장으로 승진했다고 이날 밝혔다.

허수영 화학BU장은 1976년 호남석유화학으로 입사해 롯데대산유화, 케이피케미칼, 롯데케미칼 대표이사를 거쳐 2017년 화학BU장으로 선임됐다. 

롯데케미칼의 미국법인인 LC USA의 신임대표로는 황진구 프로젝트담당이 전무 승진과 함께 선임됐다. 1995년 입사한 황 신임대표 내정자는 연구, 생산, 신규프로젝트 등을 거쳐 2015년부터 미국 프로젝트를 담당해왔다. 

롯데는 올해 50세인 황 내정자를 과감하게 전무로 발탁 승진시켜 신임대표로 내정하면서 CEO 세대교체를 통해 미래동력을 확보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했다.

한편, 롯데케미칼의 자회사 씨텍의 대표이사로는 롯데케미칼 전명진 생산본부장이 내정됐다.

외국인 임원도 2명 늘어났다. 롯데케미칼 파키스탄(LCPL) 휴메이르 이잣(Humair Ijaz) 법인장은 수익성을 크게 개선했으며, 롯데케미칼 타이탄(LC Titan)의 필립 콩(Philip Kong) 기획∙법무총괄은 성공적인 상장으로 신규투자의 기반을 마련한 점을 인정받아 승진했다. 이로써 롯데그룹의 외국인 임원은 총 8명이다.
 

▣ 2018년 정기임원 인사 명단 (17일)

 
■ 대표이사 및 단위조직장 승진

롯데그룹 화학BU장 부회장 허수영

LC USA 대표이사 내정 전무 황진구

 
■ 대표이사 및 단위조직장 보임

씨텍㈜ 대표이사 내정 전무 전명진

 
■ 승진 

[롯데케미칼]

전무 김용석, 김용호

상무 윤승호, 이관호, 손태운, 이중형

상무보A 박상현, 송보근, 박재철, 배광석, 김수학, 박수성, 성낙선, 

Philip Kong (LC Titan)

상무보B 최영헌, 김종환, 문영태, 김일규, 강종원, 임성수, 김휘찬, 정종식, 김용학, 

이영재, 이영관, 김기순, 심형섭, Humair Ijaz (LCPL)
프로필 사진

  • 송승근
  • ssk@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