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보급형 스마트폰 듀얼 카메라 솔루션 내놔

아이소셀 듀얼 이미지센서에 자체 개발 알고리즘 탑재
"작은 픽셀 불구 고품질 이미지 구현… 제조사 제품 개발 편의 제공도"

윤진우 프로필보기 | 2018-02-06 09:27:2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전자가 개발한 1200만화소 듀얼픽셀 모바일 이미지센서 모습.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보급형 스마트폰에서도 듀얼 카메라를 사용할 수 있는 아이소셀 이미지센서와 소프트웨어 알고리즘을 통합해 제공하는 듀얼 카메라 솔루션을 선보였다고 6일 밝혔다. 아이소셀은 센서 픽셀간 간섭현상을 최소화해 작은 픽셀로 고품질의 이미지를 구현하는 삼성전자 고유 기술이다.

듀얼 카메라는 스마트폰 후면에 내장된 두 개의 센서가 받아들인 빛 정보를 조합해 어두운 곳에서도 선명한 사진을 제공한다. 최근에는 프리미엄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듀얼 카메라 채용이 확산되는 추세다.

삼성전자는 새로운 솔루션을 통해 ISP(Image Signal Process, 이미지신호처리) 성능이 낮은 모바일 AP를 채택한 스마트폰에서도 듀얼 카메라를 무리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업계 최초로 제공되는 듀얼 카메라 솔루션을 통해 스마트폰 제조사들은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업체가 달라 이미지센서의 성능을 최적화하는 데 겪는 어려움을 해소하고 개발기간을 단축시킬 수 있다.

삼성전자는 아이소셀 듀얼 제품 중 1300만 화소와 500만 화소의 이미지센서 조합에는 아웃포커싱 기능을 강화한 소프트웨어를, 800만 화소 이미지센서 두 개를 조합한 제품에는 저조도 촬영 기능을 강화한 소프트웨어를 함께 제공한다. 향후에는 다양한 조합의 아이소셀 듀얼 이미지센서와 소프트웨어를 제공해 듀얼 카메라 솔루션 라인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허국 삼성전자 시스템 LSI사업부 마케팅팀 상무는 "아이소셀 듀얼 토털 솔루션은 스마트기기 제조사의 제품 개발에 편의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