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평창 5G망-일본 4G망' 데이터 로밍 성공

SCFA 글로벌 협력 '착착'… "차별화 '기술-서비스' 영토확장 기대

전상현 프로필보기 | 2018-02-06 10:35:4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KT


 

KT가 평창 5G 시범망과 일본 NTT도코모의 상용 LTE(4G)망간 데이터 로밍 시연에 성공했다고 6일 밝혔다.

시연에 활용된 KT의 '5G-LTE 연동 기술'은 3GPP(세계이동통신표준화협력기구)에서 표준으로 정의한 '5G NSA(Non-Standalone, 5G-4G 호환 표준)' 기반 기술로, 대부분의 사업자들이 5G 조기 상용화를 위해 채택 예정인 방식이다.

이번 성과는 한중일 대표 통신사들의 전략 협의체인 SCFA(Strategic Cooperation Framework Agreement) 총회에서 참석자간 5G 협력을 결의하고, 작년 10월부터 양사 5G-LTE 로밍을 준비해 온 결과다.

시연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함으로써 KT는 SCFA를 통한 글로벌 기술 협력을 지속해 차별화된 5G 기술 및 서비스를 발굴예정이다.

KT 관계자는 "앞으로도 세계 최고의 5G 기술로 고객들에게 차별적 감동을 제공하고 관련 기술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전상현
  • jshsoccer7@naver.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