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평창올림픽서 수소전기차 체험관 '파빌리온' 운영

평창올림픽플라자 내 약 370평, 높이 10m 규모로 조성
워터·하이드로젠관 등 2개 전시관 구성

이지완 기자 프로필보기 | 2018-02-07 16:01:2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는 브랜드 미래 비전의 핵심인 '수소 에너지'를 체험할 수 있는 전시관인 '현대차 파빌리온'을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현대차 파빌리온은 평창올림픽플라자 부지에 약 370평, 높이 10m 규모로 조성됐다. 건축 디자인은 영국에서 활동하는 건축가 아시프 칸(Asif Khan)이 담당했다.

외관은 현대차 미래 비전의 핵심인 수소의 무한한 에너지를 표현하는 '유니버스(UNIVERSE)'라는 명칭의 파사드 작품으로 꾸며졌다.

실내는 미래 모빌리티의 새로운 씨앗을 물방울로 형상화한 '워터WATER)관'과 수소전기차의 원리를 보여주는 '하이드로젠(HYDROGEN)관' 등 두 개의 전시관으로 구성됐다.

현대차 관계자는 "수소전기차가 가져올 평등하고 무한한 미래 사회를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현대차 파빌리온'을 구축했다"며 "많은 분들이 현대차가 마련한 특별한 경험을 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