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인공지능 '씽큐' 앞세워 유럽시장 영토확장 나서

프랑스 깐느서 'LG 이노페스트' 열고 AI 가전, 서비스 선봬
전시장 'LG 씽큐 존' 마련… "독자 개발 '딥씽큐' 등 플랫폼 관심집중"
'트롬 건조기-올레드 TV' 등 올 유럽 출시 제품 전시도

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2018-02-09 09:03:0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나영배 LG전자 부사장(가운데)이 현지 거래선 관계자들에게 인공지능 가전 제품에 대해 설명하는 모습ⓒLG전자




LG전자가 인공지능 브랜드 '씽큐(ThinQ)'를 적용한 제품과 서비스를 앞세워 유럽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LG전자는 8일(현지시간)부터 이틀간 프랑스 깐느에 위치한 팔레 데 페스티발에서 'LG 이노페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나영배 LG전자 유럽지역대표 부사장을 비롯해 주요 거래선과 외신기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LG 이노페스트는 LG전자 고유의 지역 밀착형 신제품 발표회로 주요 거래선과의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한 자리다.

회사 측은 씽큐 존을 구성해 독자 개발한 인공지능 플랫폼 '딥씽큐'와 외부 플랫폼을 탑재한 가전을 공개하며, 인공지능 선도기업 이미지를 알리는 데 주력한다. 씽큐 존에서는 거실, 세탁실, 주방 등의 일상 공간을 연출해 인공지능 제품들과 함께 하는 생활을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방문객들은 거실에서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올레드 TV의 음성인식 기능을 활용해 화면모드 변경, 채널 변경, 볼륨 조절 등 다양한 기능을 손쉽게 제어할 수 있다. 세탁실에선 트윈워시와 건조기, 스타일러 등 의류관리 가전들이 서로 연동하며 효과적으로 의류를 관리한다.

이 밖에도 트롬 트윈워시, 트롬 건조기,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냉장고, 올레드 TV 등 올해 유럽에서 선보일 프리미엄 제품들을 전시한다. 고효율, 고성능, 저소음 등에 탁월한 인버터 기술도 선보인다.

나영배 LG전자 유럽지역대표 부사장은 "실질적인 고객 가치를 제공하는 인공지능 가전을 앞세워 까다로운 유럽 프리미엄 시장에서 LG의 위상을 공고히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