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프리미엄 테스트 나서

11일까지 3일간… "유저 의견 경청 및 '콘텐츠-안정성' 점검"

김수현 프로필보기 | 2018-02-09 13:01:1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검은사막 모바일' 프리미엄 테스트ⓒ펄어비스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모바일'이 9일부터 3일간 프리미엄 테스트에 돌입한고 밝혔다.

이번 테스트는 별도의 신청과 추첨을 통해 선발된 일부 인원만 참여하는 프리미엄 테스트 형태로 진행된다.

선정된 프리미엄 테스터는 9일 오후 4시부터 게임 접속이 가능하며 워리어, 레인저, 자이언트, 위치, 발키리 총 5종의 캐릭터를 경험해 볼 수 있다.

플레이 가능한 지역은 발레노스와 세렌디아 및 중립지대 지역이며, 이번 테스트에서는 출시 이후의 일부 업데이트 콘텐츠도 미리 체험이 가능하다.

펄어비스는 테스트를 통해 게임의 주요 콘텐츠를 검증하고 게임 밸런스에 대한 최종 확인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서비스 안정성에 대한 점검도 집중적으로 실시해 정식 서비스에 대비할 예정이다.

조용민 펄어비스 총괄 프로듀서는 "이번 테스트를 통해 검은사막 모바일의 핵심적인 콘텐츠들을 경험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며 "유저들의 의견을 경청하고 더욱 안정적인 서비스를 위한 최종점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프로필 사진

  • 김수현
  • ksuh208@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