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차기 대표이사에 구성훈 자산운용 대표 내정

임원후보추천위원회, 차기 대표이사 후보 추천
삼성생명·삼성자산운용서 경력 쌓은 '투자전문가'

박예슬 프로필보기 | 2018-02-09 14:38:2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삼성증권


삼성증권은 9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개최하고 최고경영자 후보군 중 삼성자산운용 구성훈 대표이사 부사장을 삼성증권의 대표이사(사장 승진) 후보로 추천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는 윤용암 대표이사 사장이 사임을 표명했으며 금융회사 지배구조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진행됐다.

1961년생인 구 신임 대표이사 후보는 고려대학교 경제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1987년 제일제당으로 입사한 후 삼성생명의 재무심사팀장, 투자사업부장, 자산운용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지난 2014년 12월 부터는 삼성자산운용의 대표이사로 재임한 금융투자 전문가다.

한편, 윤 사장은 3월 정기주주 총회까지 대표이사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프로필 사진

  • 박예슬
  • ruthypak@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