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환 농협금융 회장 "생산·포용적 금융 실천…손익 1조 달성 힘"

전 계열사 이사 및 대표 모여 올해 경영 방향성 논의

윤희원 기자 프로필보기 | 2018-02-13 09:42:56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용환 농협금융지주 회장이 지난 12일 포시즌스에서 열린 '2018 NH농협금융 이사 워크숍'에서 경영방향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농협금융지주



농협금융지주가 올해 손익 목표 1조원을 이루기 위해 힘찬 각오를 다졌다.

농협금융지주는 전 계열사 이사들과 농협은행장을 포함한 대표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NH농협금융 이사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농협금융 설립 후 최대 손익 달성에 대한 이사회의 노력에 감사를 표하고, 올해 손익 목표인 1조원 달성을 통한 선도 금융그룹으로의 도약을 위해 마련됐다.

김용환 회장은 전 이사진에게 농협금융의 경영 방향성에 대해 설명하면서 "디지털, 글로벌, 범농협 시너지, 고객자산가치 제고 중심의 경쟁력 강화와 사회적 책임경영으로 농협금융의 존립과 가치를 통해 생산적·포용적 금융을 적극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워크숍은 문화행사도 펼쳐졌다. 지휘자 금난새 씨와 '뉴월드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를  특별 초청해 '지휘자 금난새의 하모니 리더십' 특강과 '미니 음악회'를 열어 참석자들이 함께 공감하고 화합하는 시간도 가졌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