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척추·관절질환 전용 보장보험 출시

튼튼플러스 보장보험으로 척추질환 보장

김문수 프로필보기 | 2018-02-13 11:14:07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화생명


한화생명은 척추·관절 질환 보장보험인 '한화생명 튼튼플러스 보장보험'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해당 상품은 주계약에서 질병 또는 재해로 인한 척추질환 수술 및 입원비를 보장한다.

척추질환으로 1~5종 수술 시, 15·30·75만원을 지급하고, 수술 동반 입원 시에는 입원 후 4일째부터 매일 3만원씩(단, 최대 30일까지) 지급하는 게 특징이다.

척추와 함께 다치기 쉬운 관절질환 수술시에도 보험금을 지급하며 생활 속 크고 작은 사고로 인해 쉽게 발생하는 골절도 주계약에서 보장한다.

가입금액 1500만원 기준일 때 일반 재해골절진단자금으로는 15만원이 지급되고, 흉부, 팔다리 재해골절 진단시 15만원, 안면부 재해골절 진단시 30만원, 척추 재해골절 진단시 45만원이 일반 재해골절진단자금에 추가 지급된다.

재해로 인해 사망하거나 장해시 각각 재해사망보험금 또는 재해장해급여금을 지급하기도 한다. 특히 공휴일이나 주말을 이용해 여가활동을 즐기는 고객이 늘어나면서 리프레시데이(토요일, 근로자의 날 및 공휴일)에 교통사고나 그 이외의 재해로 사망시 보장을 두 배로 강화했다.

또한 보험기간이 끝날 때까지 생존시에는 최초계약에 한해 이미 납입한 주계약 보험료의 60%를 돌려준다.
프로필 사진

  • 김문수
  • ejw0202@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