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새로운 배당정책 공시..."잉여현금흐름 20~40% 배당"

종속회사 현대아이에이치엘 회계오류도 수정 공시

옥승욱 프로필보기 | 2018-02-13 18:08:3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현대모비스가 앞으로 잉여현금흐름(Free Cash Flow)의 20~40% 수준의 배당정책을 기준으로 주주 환원을 추진한다고 13일 공시했다.

주요 경영환경 변화로 인한 현저한 수준의 배당 감소, 증가 시에도 사유를 제시한다.

현대모비스가 새롭게 배당정책을 마련하고 공표한 것은 명확한 배당정책 제시를 통한 투명성 제고와 투자자 신뢰를 강화하려는 차원이다. 실제로 막연한 배당성향 확대보다는 미래 성장성을 전제로 한 명확한 주주환원정책으로 주주가치 제고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모비스의 최근 3년간 잉여현금흐름은 평균 1조원 수준으로, 잉여현금흐름의 약 30%를 주주에 환원해 왔다.

이날 현대모비스는 종속회사인 현대아이에이치엘(IHL)의 과거 회계처리 오류사실을 발견, 이를 재무제표에 수정 반영했다고도 공시했다.

IHL은 자동차용 리어램프를 제조하는 부품회사로 현대모비스가 지분 90%를 보유하고 있다. 현대모비스가 사전점검을 통해 발견한 종속회사의 회계 오류사실을 즉각 수정 반영토록 하는 한편, 이러한 내용을 신속하게 자진 공시한 것은 회계투명성을 확보하고 신뢰성을 높이기 위한 차원이다.

현대모비스는 지난해 말 종속회사인 IHL의 업무 전반에 대해 사전 점검을 실시한 바 있다. 이 과정에서 IHL의 2014~2016년 3개 사업연도 재무제표에 회계 오류가 있음을 발견했다는 설명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