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환 농협금융 회장, 통합IT센터 찾아 설 연휴 운영계획 점검

20일까지 총 9일동안 비상근무체제 가동…안정적 금융서비스 제공 '총력'

채진솔 프로필보기 | 2018-02-14 11:41:19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용환 농협금융지주 회장이 지난 13일 경기도 의왕시 포일동 소재 NH통합IT센터에 방문해 설 연휴 기간 비상운영을 위한 현장점검을 하고 있다. ⓒ 농협금융지주



김용환 농협금융지주 회장이 현장 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농협금융은 김용환 회장이 설 연휴 비상운영계획 점검 및 직원 격려를 위해 의왕시 포일동에 위치한 NH통합IT센터를 방문했다고 14일 밝혔다.

농협은행은 설 연휴 기간 포함 지난 12일부터 오는 20일까지 총 9일 동안 안정적인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해 비상운영계획을 수립하고 시스템 사전점검 및 증설 조치를 완료하는 등 비상근무 체제를 가동 중이다.

특히 이 기간 중 주요 거래상황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비상상황 발생 시 24시간 즉시 조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대응할 예정이다.

이날 김용환 회장은 NH통합IT센터 직원들을 격려하고 설 연휴 기간 중 고객이 금융서비스를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비상대응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김 회장은 "농협금융이 디지털금융사로의 획기적인 전환을 이루어내는데 IT가 중추적인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프로필 사진

  • 채진솔
  • jinsolc@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