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S9' 사전예약…내달 16일 공식 출시

최신 모바일 액세서리 및 다양한 혜택 제공
4000 여개 체험존에서 다양한 특화 기능 체험 가능

조재범 프로필보기 | 2018-02-26 15:00:4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2월 28일부터 3월 8일까지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 S9'·'갤럭시 S9+'사전 예약 판매를 진행하고 3월 16일 국내에서 공식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은 라일락 퍼플, 미드나잇 블랙, 코랄 블루 등 총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갤럭시 S9(64GB)'이 95만7000원, '갤럭시 S9+(64GB)' 105만6000원, '갤럭시 S9+(256GB)' 모델이 115만5000원이다.

사전 예약은 전국 4000여 개의 모바일 특화 체험매장 S∙ZONE을 비롯한 이동통신 3사 매장과 일부 MVNO 매장, 오픈 마켓 등의 온라인 채널에서 할 수 있다. 국내 갤럭시 플래그십 제품 최초로 자급제(언락폰) 모델도 사전 예약이 가능하다.

삼성전자는 사전 예약 구매 고객에게 국내 공식 출시일보다 일주일 앞선 3월 9일부터 15일까지 '갤럭시 S9'과 '갤럭시 S9+' 사전 개통을 지원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S9+' 256GB 모델을 사전 예약 후 구매한 고객에게는 하만의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 AKG의 유무선헤드폰을 제공한다.

'갤럭시 S9'·'갤럭시 S9+' 64GB 모델 구매 고객에게는 '덱스 패드(Dex Pad)' 2018년 신모델을 사은품으로 제공한다. '덱스 패드(DeX Pad)'는 갤럭시 스마트폰을 데스크톱과 같이 사용할 수 있는 도킹 스테이션 '삼성 덱스(DeX)'의 2세대 버전으로 기존의 사용성에 더해 터치 패드와 터치 키보드 지원으로 편의성을 한층 업그레이드 했다.

2월 28일부터 사전 예약 후 '갤럭시 프로모션' 애플리케이션에서 사은품을 미리 신청한 고객은 개통 후 빠른 시간 내에 사은품을 우선 배송 받을 수 있다.

또한 사전 예약 구매한 고객 전원에게 디스플레이 파손 수리 후 결제 시 50%를 현장에서 즉시 할인(1년 1회로 제한, 최초 통화일 기준 1년 이내) 해줘 고객 편의를 강화하고, 추첨을 통해 대규모 해외 전시회를 참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새로운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왓챠 플레이 3개월 무료 이용권 △게임 '검은 사막' 쿠폰 등을 제공하며 '삼성 멤버스'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4월 30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S9'·'갤럭시 S9+' 구매 고객을 위해 더욱 업그레이드 된 특별 보상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구형 스마트폰을 반납하는 고객에게는 중고 매입 시세보다 최대 10만원 높은 가격을 추가로 보상해주며 합리적인 구매를 지원한다.

한편 삼성전자는 2월 26일부터 '갤럭시 S9'∙'갤럭시 S9+'를 만나볼 수 있는 압도적인 규모의 '갤럭시 S9 스튜디오'를 운영한다. 소비자들은 삼성 디지털 프라자와 S∙ZONE을 포함한 전국 4000여개의 모바일 특화 체험매장과 전국의 핫플레이스 100여곳에서 이색적인 프로그램과 함께 '갤럭시 S9'∙'갤럭시 S9+'를 체험해볼 수 있다.

프로필 사진

  • 조재범
  • jbcho@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