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유통사업부문, ‘중소기업 입점 상담회’ 개최… "7개 계열사 참여"

50여명 계열사 상품담당자 참여해 250여 중소기업 대상 1:1 맞춤 컨설팅, 입점 지원

진범용 프로필보기 | 2018-03-28 14:49:29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롯데그룹 유통사업부문은 이달 28일(수),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중소기업 250개사가 참여한 가운데 '중소기업 입점 상담회'를 개최했다. ⓒ롯데홈쇼핑



롯데그룹 유통사업부문이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중소기업 250개사가 참여한 가운데 ‘롯데 유통사업부문 입점 상담회’를 개최했다. 롯데홈쇼핑 주최로 백화점, 마트, 슈퍼, 하이마트, 코리아세븐, 롭스 등 7개의 롯데그룹 유통 계열사가 참여했다.

28일 롯데홈쇼핑에 따르면 개막식에는 롯데그룹 유통사업부문 이원준 부회장을 비롯해 롯데홈쇼핑 이완신 대표이사, 중소기업센터 박인봉 본부장, 오토싱 고효주 대표이사 등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온·오프라인을 아울러 최대의 유통 채널을 보유하고 있는 롯데그룹의 강점을 활용해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게 보다 많은 입점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 6일부터 16일까지 상담회에 참여할 중소기업을 모집한 결과, 신청 기업이 예상보다 많이 몰려 참가 계열사를 기존 5개에서 코리아세븐과 롭스를 추가해 총 7개사로 확대했다. 참여 중소기업 규모도 기존 200개사에서 250개사로 늘렸다.

식품, 의류, 가전 등 50 여 명의 롯데 유통 계열사의 상품 기획자가 상품 분석, 적정한 판매 채널 등 기업 특성에 따른 1:1 맞춤 컨설팅을 진행했다.

이후 최적의 롯데 계열사를 추천하고, 해당 계열사에 대한 입점 상담 기회도 동시에 제공했다.

롯데홈쇼핑 MD들은 TV홈쇼핑, T커머스, 온라인몰 등 채널별 입점 상담을 진행했다. 기존 롯데 유통 계열사에 입점한 업체 100개사의 히트상품 전시관 및 중소기업유통센터의 중소기업 상담 부스도 운영했다.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이사는 “입점 상담회가 기존에 입점한 파트너사에게는 다른 롯데 유통 계열사에 입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신규 파트너사는 롯데와 새롭게 인연을 맺을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상생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파트너사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겠다”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진범용
  • by7101@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