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신혼부부 전세론 판매 3000억 돌파

신혼부부·결혼예정자 대상 최대 임차보증금 90% 지원

채진솔 프로필보기 | 2018-04-03 14:13:2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뉴데일리


서민 주거안정에 앞장서고 있는 KEB하나은행의 금융상품이 고객 입소문을 타고 인기를 끌고 있다.

KEB하나은행은 지난해 출시한 신혼부부 전세론 상품이 출시 5개월 만에 총 3000억원 판매를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KEB 하나은행의 신혼부부 전세론은 만 19세 이상이면서 결혼 후 5 년 이내인 신혼부부 또는 3개월 내 결혼예정자를 대상으로 임차보증금의 90% 범위에서 최고한도 2억원까지 제공하는 전용 대출상품이다 .
 
기존 은행권 전세자금대출의 한도가 임차보증금의 70~80% 임을 감안할 때 한도면에서도 유리하고 금리 또한 최저 2.75%로 타 상품대비 경쟁력 있어 서민 주거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특히, 소득이나 주택면적 등과 관련한 별도 제한이 없어 맞벌이 부부나 면적 등의 사유로 기존 버팀목 전세자금대출 대상이 되지 못한 신혼부부들과 결혼예정자에게 새로운 대안 상품으로 자리 잡은 것으로 보인다.
 
KEB하나은행 관계자는 "신혼부부 전세론은 인생의 새 출발을 하는 신혼부부에게 많은 금융혜택을 제공하고자 작년 초 주택금융공사와 공동 기획·개발된 상품"이라며 "앞으로도 은행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한 포용적 금융 상품을 추가로 개발 및 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
 
KEB하나은행은 전세자금대출 뿐만 아니라 포용적 금융 일환으로 2020년까지 총 1조7000억원 규모의 정책서민금융 지원을 앞두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