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식 금감원장 사의표명 '피감기관 지원 해외 출장' 위법

이나리 프로필보기 | 2018-04-16 21:08:1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피감기관의 외유성 해외 출장으로 물의를 일으킨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결국 사의를 표명했다.

 

16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김원장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판단 직후 임명권자에게 사의를 표명했다"고 금감원 공보실을 통해 전했다.

 

김 원장은 지난 5일 19대 국회의원 시절 정무위원회 소속으로 피감기관의 지원을 받아 다녀온 해외출장과 인턴 고속승진 의혹이 일면서 야당의 공격을 받아왔다.

 

이에 청와대는  지난 12일 로비성 출장 의혹 등을 이유로 김 원장에 대한 사퇴 공세가 계속 되자 선관위에 관련 질의서를 보냈고, 결국  선관위는 일부 정황에 위법 판결을 내렸다.

 

프로필 사진

  • 이나리
  • nalleenew@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