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당국, 금융개혁 위해 공백 없앤다

신임 금감원장, 원승연‧김오수‧윤석현 등 물망

‘내부 vs 법조 vs 민간’ 금융당국 후보 검토
지방선거 전 인선 마무리, 금융개혁 재가동

편집국 프로필보기 | 2018-04-29 11:08:21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


신임 금감원장 인선이 예상과 다르게 긴급하게 돌아갈 전망이다.

시장에선 6‧13 지방선거 이후로 신임 금감원장이 결정될 것으로 예상했으나 금융개혁이 시급하다는 당국의 판단에 따라 후보 검증이 마무리되는 대로 인선이 단행될 것으로 보인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차기 금감원장 후보로 원승연 금감원 부원장, 김오수 법무연수원장, 윤석헌 서울대 교수 등이 청와대 인사검증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원승연 부원장은 금융 실무와 학식을 겸비한 인사로 평가 받는다.

원 부원장은 서울대 경제학과 출신으로 생명보험협회 보험경제연구소, 장기신용은행 경제연구소, 외환코메르츠투신운용,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교보악사자산운용 등 현장 경험이 풍부하다.

이후 영남대 경제금융학부를 거쳐 명지태 경영학과 교수로 재직하다 최흥식 금감원장 시절 금감원에 합류했다.

김오수 법무연수원장은 전남 영광 출신으로 서울대 법대를 나와 사법고시 30회로 공직에 입문한 정통 법조 엘리트다.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장, 서울고검 형사부장, 대검찰청 과학수사부장, 서울북부지검장 등 보직을 거쳤다. 김 원장은 검사 시절 금융이나 민사, 특허 등 사건을 많이 다룬 것으로 전해졌다.

윤석현 교수는 민간 출신이지만 금융개혁과 관련된 정책에서 목소리가 높았다.

금융위원회 금융발전심의회 위원장이자 금융위원장 직속 금융행정인사혁신위원회 위원장으로 활약 중이다.

혁신위는 지난해 12월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차명계좌에 대한 과징금 부과, 금융공공기관에 대한 노동이사제 도입 등 금융개혁 권고안을 내놓은 바 있다.

3명의 유력 후보군 외에도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심인숙 중앙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고동원 성균관대 법학대학원 교수, 조훈 KIST 교수, 황성현 인천대 교수, 주진형 전 한화투자증권 사장도 이름이 오르내리고 있다.

금융권에선 검증 절차가 빠르게 진행될 경우 이번주 중 내정 발표가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금감원장은 금융위원장이 제청하고 대통령이 임명하게 된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外人 '팔자'에 코스피 또 하락… 2404포인트 마감 (2018/06/15)
- 美 기준금리 인상에 생명보험사 건전성 관리 '비상' (2018/06/15)
- 주택담보대출 금리 5% 돌파 눈 앞… 취약계층 연체 비상 (2018/06/17)
- 규제 강화조짐에 금리인상까지… 집값하락 우려 (2018/06/15)
- 美 금리인상에 국내 증시 하락… 코스피 2423포인트 마감 (2018/06/14)
- [포토] 허리숙여 인사하는 윤석헌 신임 금융감독원장 (2018/05/08)
- [포토] 김기식 후임, 윤석헌 신임 금융감독원장 취임 (2018/05/08)
- 윤석헌 새 금감원장 금융개혁 시동…삼성 정조준하나 (2018/05/04)
- 금융위, 윤석헌 서울대 교수 신임 금감원장으로 제청 (2018/05/04)
- 신뢰와 권위회복·민간과 관료사이… 차기 금감원장 주목 (2018/04/18)
- 금감원장 또 공석… 인가 기다리는 증권업계 '속타네' (2018/04/17)
- 김기식 금감원장 사의표명 '피감기관 지원 해외 출장' 위법 (2018/04/16)
- 윤석헌 금감원장 "불합리한 은행 대출금리 산정체계 손볼 것" (2018/06/12)
- 윤석헌 금감원장 "금리 상승기 잠재리스크 대비해야" (2018/06/15)
- 美 금리인상에 신흥국 타격… 투자 포트폴리오 고민 (2018/06/18)
- 심상찮은 미국發 금리 인상… 대출금리 상승세 무섭다 (2018/06/18)
- 대외 리스크에 지수 연일 부진… 코스피 2376포인트 마감 (2018/06/18)
- 대내외 악재겹친 코스피, 연중최저 2340포인트 마감 (2018/06/19)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대규모 자본유출 가능성 낮다" (2018/06/19)
- 가계부채 잠재리스크 여전… 취약계층 부담 어찌하나 (2018/06/20)
- 은행 자산건전성 '양호'… "채무상환능력 약화 유의해야" (2018/06/20)
- 악재 속 드디어 반등… 코스피 2363포인트 마감 (2018/0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