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S9' 버건디 레드·선라이즈 골드 출시

17일부터 '갤럭시 스튜디오'에서 신규컬러 체험 가능

조재범 프로필보기 | 2018-05-16 14:07:3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 S9'·'갤럭시 S9+' 버건디 레드와 선라이즈 골드 색상을 신규로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버건디 레드(Burgundy Red)는 레드 와인에 빛이 투영되었을 때 느껴지는 깊고 풍부하지만 깨끗한 느낌을 표현한 색상이다. 지난해 '갤럭시 S8'을 통해 처음 선보인 바 있다.
 
선라이즈 골드(Sunrise Gold)는 태양 빛이 공기 중 부딪히는 순간의 아름다움을 표현했다.

스마트폰 최초로 적용된 삼성만의 글라스 표면 처리 공법인 Satin Gloss 공법을 적용해 새틴 원단에서 느껴지는 고급스러운 광택의 느낌을 최상으로 이끌어내 생동감과 차분함을 동시에 제공한다.
 
이로써 '갤럭시 S9'·'갤럭시 S9+'는 미드나잇 블랙, 코랄 블루, 라일락 퍼플에 이어 버건디 레드, 선라이즈 골드 색상까지 총 5개의 색상을 제공하게 됐다.
 
삼성전자는 신규 색상 모델 출시를 맞아 17일부터 전국 주요 도시에서 더욱 새로워진 갤럭시 스튜디오를 운영한다. 강남 파미에스테이션, 여의도 IFC몰, 스타필드 하남·고양, 대구 동성로, 광주 송정역, 부산역 등 유동 인구 밀집 지역에 마련된 갤럭시 스튜디오에서는 새로워진 체험 키트와 함께 신규 컬러 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갤럭시 스튜디오에서는 프리뷰 상태에서도 정보 확인이 가능한 '빅스비 비전'과 유명 브랜드 색조 제품으로 가상 메이크업을 해볼 수 있는 'AR 메이크업'도 체험할 수 있다. 

또한 배틀 그라운드와 검은 사막 등 인기 게임도 '갤럭시 S9'·'갤럭시 S9+’로 더욱 몰입감 있게 즐길 수 있다.
 
버건디 레드 색상은 국내에서 64GB 모델로 5월 25일 출시되며 선라이즈 골드 색상은 64GB 모델로 6월 초 출시될 예정이다. 갤럭시 S9 가격은 95만 7000원, 갤럭시 S9+는 105만 6000원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