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T로밍 '미주·유럽 패스' 선봬

서비스 지역 미주 15개국, 유럽 44개국…이용기간 30일

전상현 기자 프로필보기 | 2018-06-03 10:26:2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T


SK텔레콤이 지역 맞춤 요금제 미주패스, 유럽패스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T로밍 고객은 기존에 출시된 아시아패스, 한중일패스와 더불어 전 세계 85개국에서 더욱 저렴해진 데이터 로밍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85개국은 T로밍 고객이 방문하는 국가 전체의 95%를 차지한다.

미주, 유럽패스는 각각 미주 지역 15개국, 유럽 지역 44개국에서 30일간 이용할 수 있다. 미주패스는 데이터 3GB(3만3000원), 6GB(5만3000원), 유럽패스는 데이터 3GB(3만9000원), 6GB(5만9000원)를 제공한다.

김성수 SK텔레콤 MNO마케팅그룹장은 "아시아, 한중일패스에 이어 미주, 유럽패스 출시로 폭넓은 지역 맞춤 요금제 혜택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혁신적인 로밍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SK텔레콤은 지난 3월부터 T로밍 고객에게 별도 가입 절차 없이 ▲매일 3분 무료 통화 ▲초 단위 통화 과금 ▲데이터 상한 5000원 등을 제공하는 '자동안심T로밍' 서비스도 실시하고 있다.


프로필 사진

  • 전상현 기자
  • jshsoccer7@naver.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