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한번 충전 이틀 사용 스마트폰 'LG X5' 선봬

국내 최대 용량 '4500mA'…고속 충전 기능 갖춰 편리
야외활동 최적화 및 다양한 차별화 기능까지… "최고 실속형 스마트폰 자신"

장소희 기자 프로필보기 | 2018-06-07 10:21:2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LG전자


LG전자가 실속형 스마트폰 'LG X5'를 출시한다.

LG전자는 8일 한 번 충전으로 1박 2일을 쓸 수 있는 실속형 스마트폰 LG X5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출고가는 36만3000원으로 합리적인 가격에 차별화된 편의기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LG X5의 배터리는 4500밀리암페어(mAh)로 국내 출시된 스마트폰 가운데 용량이 가장 크다. 또 마이크로 USB 단자를 탑재했으면서 고속 충전기능을 갖춰 사용자가 언제 어디서든 빠르고 쉽게 충전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LG전자는 고객들의 사용 환경을 분석해 대용량 배터리 제품군을 사용하는 고객들이 야외 활동을 많이 한다는 점에 주목해 이에 맞는 편의 기능들을 담았다.

LG X5는 스마트폰을 쥐었을 때 검지 손가락이 가장 잘 닿는 후면 위치에 지문 인식 센서를 적용했다. 비밀번호나 패턴 없이 손가락만 갖다 대면 스마트폰을 쉽게 끄고 켤 수 있는 것이다.

또 LG 페이를 탑재해 신용카드, 멤버십카드 등 여러 장의 카드를 갖고 다닐 필요 없이 사용자가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도록 했다. 후면 지문인식 센서에 손가락을 올려 본인 확인을 한 후 결제 단말기에 갖다 대기만 하면 신용카드와 동일하게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꾸준한 업데이트로 온라인 결제, ATM 입출금, 뱅킹 업무까지 가능하도록 LG 페이 기능을 강화했다.

전면에 탑재된 초광각 카메라는 화각이 120도로 셀카봉 없이도 7~8명이 함께 사진을 찍기에 넉넉하다. 또 피사체에만 초점을 맞춰 더욱 도드라지게 보이는 아웃 포커싱 기능이 적용됐다.

이어폰을 꽂으면 데이터를 사용하지 않고 HD 해상도의 DMB TV를 보거나 FM 라디오를 듣는 것도 가능하다.

음원 종류와 관계없이 어떤 콘텐츠를 재생해도 입체 음향효과를 내는 'DTS:X' 입체음향 기술까지 더해져 고급 이어폰이 없어도 최대 7.1 채널의 생생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게 해준다.

LG전자는 LG X5 출시 기념으로 케이스와 액정필름 2종 패키지를 50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이벤트를 연다. 구매고객은 LG 스마트월드 앱에서 구매혜택 이벤트 배너를 클릭해 케이스 색상을 고르면 된다. 이 이벤트는 다음달 말일까지 계속 된다.

안병덕 LG전자 한국모바일마케팅담당은 "대용량 배터리는 물론 차별화된 편의기능까지 갖춰 실속형 스마트폰을 찾는 고객에게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프로필 사진

  • 장소희 기자
  • soy08@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