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프리미엄 메모리 영토확장… 최강 속도 '5세대 V낸드' 내놔

4세대 V낸드 대비 '1.4배' 빠른 초당 '1.4Gb' 데이터 전송 속도
독자개발 '3대 혁신 기술' 기반 '속도-생산성-안정성' 동시 향상 눈길

조재범 기자 프로필보기 | 2018-07-10 14:08:5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전자, 세계 최초 5세대 3차원 V낸드ⓒ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차세대 낸드 인터페이스를 적용해 업계 최고 속도를 구현한 '256Gb(기가비트) 5세대 V낸드'를 본격 양산한다.

삼성전자는 '5세대 V낸드'에 자체 개발한 3대 혁신 기술을 이용해 '3차원 CTF 셀'을 90단 이상 쌓아 세계 최고 적층기술을 상용화했다고 10일 밝혔다.

'5세대 V낸드'는 차세대 낸드 인터페이스 'Toggle DDR 4.0 규격'을 처음 적용한 제품으로 초당 데이터 전송 속도가 4세대 V낸드 대비 1.4배 빠르다.

이 제품에는 단층을 피라미드 모양으로 쌓고, 최상단에서 최하단까지 수직으로 수백나노미터 직경의 미세한 구멍을 뚫어, 데이터를 저장하는 '3차원(원통형) CTF 셀(CELL)'을 850억개 이상 형성하는 역대 최고 난이도의 기술이 적용됐다.

특히 단수를 올리는데 비례해 높아지는 셀 영역의 높이를 20%나 낮추는 독창적인 기술 개발로 4세대 제품대비 생산성도 30% 이상 높였다.

삼성전자는 '5세대 V낸드'의 성능과 생산성을 극대화 하기 위해 독자 개발한 '3대 혁신기술'을 적용했다.

3대 혁신기술은 ▲초고속·저전압 동작 회로 설계 기술 ▲고속 쓰기·최단 읽기응답 대기시간 회로 설계 기술 ▲텅스텐 원자층박막 공정 기술 등이다.

이를 통해 데이터의 입출력 속도는 '4세대 V낸드' 대비 1.4배 빠른 초당 1.4기가비트(Gb)에 동작전압은 낮춰 적은 소비전력량으로도 최고성능을 구현했다.

또한 데이터 쓰는 시간은 역대 최단 수준인 500μs(마이크로 초)로 4세대 V낸드보다 30% 빨라졌고 동작을 멈춘 후 읽기응답 대기시간도 50us로 기존 대비 대폭 줄었다.

이와 함게 셀 영역의 높이도 20% 낮아짐에 따라 증가하는 간섭 현상을 줄여 동작 오류를 방지하고, 동작 인식 범위를 넓혀 데이터를 더 정확하고 빨리 처리할 수 있는 특성을 확보했다.

메모리사업부 Flash개발실장 경계현 부사장은 "5세대 V낸드 적기 개발로 빠르게 성장하는 프리미엄 메모리 시장에서 더욱 차별화된 제품과 솔루션을 선보이게 됐다"며 "향후 1Tb(테라비트)와 QLC(Quad Level Cell) 제품까지 V낸드 라인업을 확대해 차세대 메모리 시장의 변화를 더욱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조재범 기자
  • jbcho@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삼성전자, 2Q 영업익 14.8조원..."실적 숨고르기" (2018/07/06)
- 삼성전자, 페루에 중남미 최대 LED사이니지 설치 (2018/07/05)
- 삼성전자, '갤노트9' 출시 코앞… '게임' 파트너 관심 집중 (2018/07/13)
- 김종석 의원 "삼성전자, 해외자본 지배 받을 땐 누가 책임지나" (2018/07/10)
- 무역협회, 싱가포르 경제사절단 파견… 삼성전자·현대차 등 72개사 130명 (2018/07/09)
- 삼성전자, '카페 休:휴'로 지역사회 일자리 창출 앞장 (2018/07/06)
- 삼성전자, '갤럭시J6' 자급제폰 국내 출시 (2018/07/06)
- 대한상의, ‘전문경영인’ 중심 인도 경제사절단 발표… 삼성전자·현대차 등 100개사 (2018/07/05)
- SKT, 삼성전자와 국제 표준 기반 '5G 전용 교환기' 개발 (2018/07/03)
- 이재용 부회장, 글로벌 광폭행보… 국내 경영 복귀는 언제쯤? (2018/06/11)
- 이재용 부회장, 내달 1일 '호암상' 시상식 참석여부 촉각 (2018/05/30)
- 27회 '호암상' 시상식, 이재용 등 오너일가 없이 진행 (2017/06/01)
- [단독] 현대모비스, 숨은 조력자 '필드관리팀'... 서비스 현장서 현대·기아차 '가교역할' (2017/04/05)
- '호암 이병철' 29주기, 기업가 정신 재조명…"사업보국 이어간다" (2016/11/17)
- 이재용 삼성 부회장의 자신감…"취재진 뚫고 호암상 시상식 입장" (2016/06/01)
- 이재용에 힘 싣는 삼성家, "호암상 단독 참석…축하연선 삼남매 우애 과시" (2015/06/02)
- 호암상 직접 챙긴 이재용, "수상자에게 더 많은 관심 가져야" (2015/06/01)
- 삼성家 없는 '호암상' 시상식… 올해도 '차분' (2018/06/01)
- 삼성전자, '이사회 독립경영' 자리매김 (2018/06/07)
- 삼성전자, '홈 씨네마' 시장 영토확장 착착 (2018/06/08)
- 이재용 부회장, 홍콩-일본 출장 마치고 귀국… "전장사업 협력 논의" (2018/06/10)
- 삼성, 1~5월 프리미엄 냉장고 판매량 '5배' 급증 (2018/06/11)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출국'… 인도서 文대통령 '첫 만남' 주목 (2018/07/08)
- 이재용 부회장-문재인 대통령, 인도 만남 관심 집중 (2018/07/09)
- 文대통령, 인도 삼성공장 준공식 참석…이재용 부회장과 첫 만남 (2018/07/10)
- 삼성전자, 13억 인도 시장 기반 스마트폰 '글로벌 1위' 굳힌다 (2018/07/11)
- 삼성전자, '빅스비' 적용 '패밀리허브' 냉장고 싱가포르 상륙 (2018/07/11)
- 김영기 삼성전자 사장 "2020년 5G통신장비 점유율 20% 목표" (2018/07/15)
- 삼성전자, 반도체 실적 나누기… "사상 최대 협력사 격려금" (2018/07/16)
- 달라지는 뉴욕 갤노트 언팩행사… "신제품 다수 공개 전환" (2018/0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