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서울디지털재단과 '5G 스마트시티 기반 구축' 맞손

'5G-에너지-교통-환경' 등 다양한 시민 '밀착형-주도형' 솔루션 개발키로

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2018-07-12 11:01:1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KT는 12일 서울디지털재단과 서울 종로구 KT광화문빌딩에서 '5G 기반 스마트시티 솔루션 발굴 및 공공서비스 혁신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서울디지털재단은 서울시 정책자문, 시민대상 리터러시(언어능력) 교육, 스타트업 지원 등의 역할을 수행하는 서울시 산하 '디지털 싱크탱크' 기관이다. KT는 서울디지털재단과 함께 5G, 에너지, 교통, 환경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시민 밀착형, 시민 주도형 솔루션을 개발할 예정이다. 

양측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디지털 기반 스타트업의 발굴, 육성, 후속지원까지 원스톱 지원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또 오는 10월 진행되는 '서울디지털 페스티벌'을 공동 홍보하는 등 향후 주요 행사의 기획 및 홍보를 함께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KT는 서울디지털재단이 보유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스마트시티 솔루션의 글로벌 진출을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이용규 KT 5G사업본부장 상무는 "KT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가 갖고 있는 기술력, 인프라를 활용해 큰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서울디지털재단과 협력해 환경오염, 에너지 등 우리 사회가 직면하고 있는 여러 문제를 5G 기반의 스마트시티 솔루션으로 해결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연찬모 기자
  • ycm@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