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과 진에어 이어 세번째 상장

티웨이항공, 국내 LCC업계 세번째로 코스피 상장

창립 8년만에 유가증권 상장
올해 4대 항공기 추가 도입 계획

박성수 기자 프로필보기 | 2018-08-01 14:57:4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이 저비용항공사(LCC)중 세 번째로 코스피에 상장했다.

티웨이항공은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정홍근 티웨이항공 대표이사, 이은태 한국거래소 부이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상장식을 진행했다.

티웨이항공은 지난 2010년 창립 이후 8년만에 유가증권에 상장했다. 201082대의 항공기로 항공시장에 첫 발을 내디딘 이후 현재 20대까지 항공기를 확대했으며 47개의 정기편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올해 티웨이항공은 총 4대의 신규항공기를 도입할 계획이며, 오는 2021년까지 보잉 차세대 주력기인 737 MAX810대 이상 확보할 계획이다.

정홍근 티웨이항공 대표는 "그간 상장을 준비하면서 우리 회사가 얼마나 귀한 것들을 많이 갖고 있었는지, 다시 한 번 크게 깨닫게 됐다""회사를 보다 단단하게 만들어 국내를 넘어 세계를 대표하는 글로벌 LCC로 도약하고자 한다"고 상장 소감을 밝혔다.

그동안 티웨이항공은 인천대구부산제주 등 출발지 확대를 통해 유연한 노선 운영으로 기재 가동률을 높였다부정기편 운영으로 여행수요에 선제 대응하는 한편 번들서비스와 단체 항공권 예매시스템 개편 등 소비자에게 편리한 부가 서비스를 개발했다.

프로필 사진

  • 박성수 기자
  • parkss@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