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연 한화 회장, 美 헤리티지재단 회장과 만찬…"한미동맹 강화해야"

미국 무역정책과 양국간 주요 경제 현안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

엄주연 기자 프로필보기 | 2018-10-14 11:20:17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이 10월 12일 저녁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에드윈 퓰너(Edwin J. Feulner Jr.) 美 헤리티지재단 회장을 만나 한미동맹 및 평화체제 구축, 양국간 경제교류와 민간협력 등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한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에드윈 퓰너 미국 헤리티지재단 아시아연구센터 회장을 만나 한·미동맹을 강조하는 등 양국간 경제협력 관련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14일 한화그룹에 따르면 김 회장과 퓰너 회장은 지난 12일 저녁 서울 중구 더플라자 호텔에서 2시간 넘게 만찬을 함께 했다.

이날 만찬에서는 한·미 동맹과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 이와 관련된 주변국 정세뿐 아니라 미·중 무역전쟁과 한미 FTA(자유무역협정) 개정 등 정치, 경제 주요 현안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김 회장은 "굳건한 한·미동맹 관계가 북한을 국제사회와의 협상 테이블로 이끌어내는 큰 역할을 한 만큼 한미동맹은 변함없이 지속,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퓰너 회장의 오랜 경륜과 인적 네트워크 등이 한반도 평화 정착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많은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퓰너 회장은 "김 회장 의견대로 굳건한 한·미 동맹은 성공적인 대북 핵 협상을 위한 초석이 돼 왔다"며 "한미간의 긴밀한 협력이 중요하다"고 화답했다.

2차 북·미 정상회담에 대해서는 "2차 회담은 미국 중간선거 이후에 열릴 것으로 보이는데, 성공적인 결과를 내기 위해서는 사전 준비가 필요해 보인다"고 언급했다.

김 회장과 퓰너 회장은 이 밖에도 양국간 무역과 경제 발전을 위한 상생 방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김 회장은 "한미FTA 재협상 타결을 통해 양국 간 통상분야 불확실성이 어느 정도 해소됐지만, 한국 산업계는 여전히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우려를 표명했다.

퓰너 회장은 "트럼프 행정부 무역정책의 주요 대상은 당초에 중국이었다"며 "이미 중국을 제외한 한국이나 멕시코, 캐나다와의 FTA 재협상은 타결됐으며 앞으로도 무역, 투자에 있어서 중국을 향한 미국의 압박은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곧 다가오는 미국 중간선거에 대해서는 "많은 사람들이 민주당의 승리를 점치고 있지만, 의외로 공화당이 상·하원 모두에서 우위를 유지할 가능성도 있다"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유세 지원에 많은 힘을 쏟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에드윈 퓰너 아시아연구센터 회장은 지난 40년 가량 헤리티지재단을 이끌어왔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정권 인수위원으로 활동했으며, 미국 정계를 움직이는 대표적 파워엘리트다.

대표적인 아시아 전문가이면서 우리나라의 정치, 경제, 사회 등 각 분야에 걸쳐서 다양한 지식과 경험을 가진 '친한파'로 알려져 있다.

김 회장과 퓰너 회장은 1980년대 초반부터 지금까지 30여년 이상 인연을 유지하며 정기적인 만남을 통해 한미현안 및 국제경제·정치질서 등에 대한 논의와 민간 외교차원의 협력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앞서 지난 2011년 헤리티지재단은 김 회장이 한국과 미국의 민간외교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 미국 워싱턴에 있는 헤리티지 의회빌딩 2층 컨퍼런스센터를 '김승연 컨퍼런스센터'로 명명한 바 있다.
프로필 사진

  • 엄주연 기자
  • ejy0211@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혁신의 여정에 종착역은 없다"… 매출 100조원 시대 다짐 (2018/10/10)
- 한화 방산계열사, '2018 국제관함식'서 미래 해양기술 선봬 (2018/10/11)
- 한화그룹, 대표이사 사장단 인사…㈜한화 대표 옥경석·한화생명 각자대표 여승주 내정 (2018/10/12)
- 한화, 공식 블로그 오픈… "2030 젊은 세대와 소통 활성화" (2018/10/15)
- 한화 방산 계열사, 지배구조 재편 급물살… 화약·방산 합쳐 시너지 제고 (2018/10/15)
- 한화, 우수 협력회사에 전액 현금결제 등 인센티브 제공 (2018/10/22)
- 한화, 사업구조 개편 급물살… 경영승계 시계 빨라지나 (2018/10/23)
- 한화그룹, 미세먼지 저감활동 앞장… '태양의 숲 7호' 조성 (2018/10/28)
- "사업재편 이어 정부 정책까지"… 한화, 태양광 사업 '글로벌 1위' 탄력 받는다 (2018/11/01)
- 한화그룹, 시각장애인용 점자달력 5만부 무료 배포 (2018/11/01)
- 한화 방산계열사, '2018 스마트 국방·드론 산업대전' 참가 (2018/11/02)
- 한화 방산계열사, '인도 디펜스' 참가… 동남아시아 방산시장 공략 (2018/11/07)
- 한화이글스, 신임 대표이사에 박정규 사업본부장 내정 (2018/11/09)
- 한화그룹, 충남 계룡대서 '2018 팝&클래식 여행' 공연 성료 (2018/11/09)
- 한화, 장남 김동관 전무 승진할까… 태양광사업 재편 마무리에 방점 (2018/11/13)
- 한화, '동반성장 세미나' 개최… 협력사와 상생협력 성과 공유 (2018/11/13)
- (주)한화, 3분기 영업익 5900억… 전년比 51.9% ↑ (2018/11/14)
- 한화그룹, '준법실천자의 날' 개최… 컴플라이언스위원회로 준법경영 강화 (2018/11/20)
- 김승연 한화 회장, 7년 만에 베트남行… 계열사 공장 준공식 참석 (2018/11/20)
- '태양광·방산' 앞세운 한화를 보는 우려와 기대 (2018/11/21)
- 한화, 연말 맞아 '사랑의 김장 나눔' 봉사 활동 (2018/11/26)
- 한화, 내년 브랜드 사용료 20% 인상… 호실적 전망 (2018/11/29)
- 한화, 겨울방학 인턴십 '트래블 콘텐츠 크리에이터' 모집 (2018/12/03)
- 한화 방산계열사, 이집트 최초 방산 전시회 'EDEX 2018' 참가 (2018/12/03)
- "M&A서 미래 성장동력 확보"… 한화·CJ, 글로벌 공략 빨라진다 (2018/12/04)
- 한화, '2018 테크노 컨퍼런스' 개최… "연구원 성과 격려" (2018/12/06)
- 보폭 넓히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 가까워진 김승연 회장의 '한국형 록히드마틴' 꿈 (2018/12/07)
- 한화그룹, 200여명 소방관들에 클래식 음악 선물 (2018/12/13)
- 한화, 친환경 사회공헌활동 '해피선샤인' 캠페인 마무리 (2018/12/17)
- 한화, 금융업 성장동력 확보 나서나… 롯데손보·카드 인수 후보로 부상 (2018/12/26)
- [신년사] 김승연 한화 회장 "향후 10년이 성패 좌우, 글로벌 사업역량 강화해야" (2019/01/02)
- 한화지상방산·한화디펜스 통합법인 '한화디펜스' 출범 (2019/01/03)
- "아직은 때가 아냐"… 한화·CJ그룹 3세 승진 미룬 사연 (2019/01/07)
- 한화그룹, 이웃돕기 성금 30억원 전달...취약계층 지원 (2019/01/08)
- 한화그룹,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2018' 수상 고교생과 유럽 선진 연구기관 견학 (2019/01/13)
- 한화그룹-카이스트, 겨울방학 맞이 중학생 대상 '과학캠프' (2019/01/15)
- 김승연 한화 회장의 준법경영 드라이브… 2년차 '컴플라이언스위원회' 주목 (2019/01/15)
- 한화그룹, 신임 임원 94명 지역사회 나눔봉사로 첫 발 (2019/01/16)
- ㈜한화, '글로벌 방산 기술 공유회' 개최 (2019/0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