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영 정상화 무산되나"... 한국지엠 노조, 파업 찬반투표 78% 찬성으로 '가결'

한국지엠, 19일 법인 분리 위한 주총 개최...노조 "법인 분리는 한국 철수 포석"
중노위, 22일 신청 결과발표할 듯...조정 중지 결정 시 파업 강행할 지 주목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2018-10-16 17:01:5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


한국지엠이 지난 4월부터 밟아 온 경영 정상화가 무산될 위기에 처했다. 노조가 법인 분리에 반대해 진행한 파업 찬반투표가 가결된 것.

16일 한국지엠에 따르면 회사 노조가 15~16일 양일간 쟁의행위 찬반투표를 진행한 결과, 총원 1만234명 가운데 8899명(86.9%)이 투표에 참여했고, 이 중 8007명(78.2%)이 찬성해 가결됐다.

앞서 노조는 지난 12일 중앙노동위원회(중노위)에 쟁의 조정 신청을 함께 진행한 바 있다. 중노위가 조정 중지를 결정하면 노조는 합법적인 파업권을 획득하게 된다. 조정 중지 신청 결과는 오는 22일쯤 나올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지엠 노사는 지난 7월 사측이 법인 분리 계획을 밝히면서, 갈등이 깊어지고 있는 양상이다. 이런 가운데 사측이 오는 19일 법인 분리를 결의하는 주주총회를 예고해, 노조의 반발은 더욱 거세지고 있다.

한국지엠은 향후 디자인센터, 기술연구소, 파워트레인 관련 사업을 분리, 글로벌 제품 개발 업무를 집중 전담할 신설 법인을 만들 계획이다. 이에 노조는 법인 분리를 한국 철수를 위한 포석이라 보고,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한국지엠의 2대주주인 산업은행 역시 지난달 일방적 법인 설립에 반발해 주주총회 개최금지 가처분 신청을 냈다. 한국지엠의 일방적인 법인 분리가 기본협약의 정신에 위배된다는 이유에서다.

노조 관계자는 "개발, 생산, 판매를 분리하는 것보다 단일 법인일 때 모든 측면에서 더 효율적이라는 입장에는 변함이 없다"며 "그런만큼 노조는 단일 법인유지를 전제로 연구개발 업무에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협력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노사 갈등이 깊어지는 상황에서 한국지엠은 19일 법인 분리를 위한 주주총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쟁의 찬반 투표까지 끝낸 노조가 파업이란 강수를 행동으로 옮길 지 관심이 쏠린다.

프로필 사진

  • 옥승욱 기자
  • okdol99@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 29일 산자위 국감서 법인분리 정당성 피력할 듯 (2018/10/24)
- 한국지엠 노조, 합법적 파업권 획득 실패... 중노위 조정 신청 기각 (2018/10/22)
- 산은 "한국GM 법인분리, 정상 절차 아니다"…법적 대응 예고 (2018/10/19)
- 산은 "19일 한국GM 주총서 충분한 설명 요구 하겠다"… 후속대응 신중 검토 (2018/10/18)
- "판매 회복 시급한데"... 한국지엠·르노삼성, 잇따른 노사갈등에 '시름' (2018/10/18)
- 한국지엠 노조, 15~16일 파업 여부 찬반투표... "R&D 법인 분리 반대" (2018/10/10)
- 한국지엠, R&D 분야 법인으로 분리 추진… 노조 '반발' (2018/10/05)
- 버티기 들어간 한국GM… 증인 빠진 산자위, '먹튀' 질타만 (2018/10/10)
- 산은, 한국GM 법인 신설 제동… 이동걸 회장 "일방 설립 안돼" (2018/09/11)
- 한국GM 경영정상화 삐걱… 고용부 "창원공장 하도급 774명 직접고용하라" (2018/05/28)
- 한국GM 경영정상화 합의에 먹튀논란 잠재우나 (2018/05/13)
- 'GM 주총' 막을 수 있을까… 産銀 '법원 가처분' 학수고대 (2018/10/17)
- GM, 예정대로 19일 주총... 법원, 가처분 신청 기각 (2018/10/17)
- 한국지엠 노조, R&D 분리 반대 이유가 휴직자 위해 1인당 4만원 이상 부담 때문? (2018/10/19)
- 한국지엠, 임시주총서 R&D 법인분리 가결… 산은·노조 반발 후폭풍 예고 (2018/10/19)
- '4200억' GM 추가지원 끊기나… 이동걸 "국가적으로 반대하면 안할 수도" (2018/10/22)
- [生生국감] 자료 공유했다 vs 안했다... 한국지엠, 법인분리 놓고 산은과 신경전 (2018/10/22)
-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 "한국 철수 없다...군산공장 활용 방안 논의 중" (2018/10/29)
- '작심' 이동걸 "안이한 현대상선 임직원 즉시 퇴출" (2018/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