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사무직에도 'AI∙로봇기술' 도입...연내 200개 업무에 적용

영업∙마케팅 등 12개 직군 120개 업무에 도입...연말까지 100여 개 업무 추가
월 3000여 근무시간 절약 효과

장소희 기자 프로필보기 | 2018-10-31 10:13:4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LG전자가 회사 내 사무 업무에도 인공지능, 로봇기술을 도입해 업무효율성을 높이고 있다.

LG전자는 올해 초부터 최근까지 영업, 마케팅, 구매, 회계, 인사 등 12개 직군의 총 120개 업무에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Robotic Process Automation)' 기술을 도입했다. 올해 말까지 100개 이상의 업무에 이 기술을 추가 적용할 계획이다.

RPA는 사람이 처리해야 하는 반복적이고 정형화된 업무를 로봇 소프트웨어로 자동화하는 기술이다. 로봇 소프트웨어는 회사 시스템에 로그인하고 데이터를 내려받고 특정 양식의 보고서에 입력하는 등 사람의 손을 일일이 거쳐야 했던 일들을 수행한다.

현재 로봇 소프트웨어가 처리하는 업무량은 사람의 근무량으로 환산하면 월 3000시간 이상이다. 직원들은 데이터 조회와 정리에 소요되는 시간을 줄여 문제를 분석하고 해결하는 등 보다 가치 있는 일에 집중할 수 있다.  

LG전자는 로봇기술뿐 아니라 빅데이터, 딥러닝 등 인공지능 기술도 사무직 업무에 활용하고 있다.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거래선 채권의 부도 위험을 사전에 알려주는 모니터링시스템을 개발해 올해 초부터 활용하고 있다. 지난 3년간 발생한 채권의 부도 사례를 분석해 미리 예측할 수 있는 알고리즘을 개발했다. 이 시스템을 통해 부도 위험을 사전에 감지하고 관리해 실제 올해 이후 부도난 채권 가운데 65%를 사전에 예측했다.

챗봇(Chatbot) 서비스 '엘지니'도 인공지능 기반이다. LG전자는 지난 8월 말부터 임직원이 회사의 공통업무나 각종 사내 제도에 대해 궁금한 점을 문자로 물어보면 바로 바로 알려주는 엘지니를 운영하고 있다. LG전자 임직원들은 휴가사용규정, 진급∙평가기준, 복리후생제도 등 사내제도와 규정에 관한 문의부터 회의실 예약, 일정관리까지 엘지니를 통해 손쉽게 할 수 있다. 

LG전자는 스마트하게 일하는 조직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한 주를 시작하는 월요일을 '회의 없는 날'로 정해 업무에 더욱 몰입하도록 하고 월요일 회의를 준비하기 위해 굳이 주말에 출근하는 일이 없도록 했다. 또, 격식에서 벗어나 유연하고 스마트하게 일할 수 있도록 캐주얼데이를 주 5일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강승원 LG전자 정보전략담당(상무)은 "인공지능과 로봇기술은 사람이 보다 가치 있는 일에 집중하고 스마트하게 일하는 문화가 정착하는 데뿐만 아니라 직원들의 일과 삶의 균형(Work & Life Balance)에도 보탬이 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프로필 사진

  • 장소희 기자
  • soy08@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LG전자, MC사업 '적자 탈출' 안간힘… '美 판매법인 통합' (2018/11/16)
- LG전자, 글로벌 마케터 한자리 모여 '성공사례' 공유 (2018/11/14)
- LG전자, 'AI 주도권' 정조준… 구광모 취임 후 '미래먹거리' 총력 (2018/11/14)
- 조성진 LG전자 부회장, 글로벌 인재 영입 직접 챙긴다 (2018/11/13)
- LG전자, 국내 최대 용량 16kg 건조기 예약판매 돌입 (2018/11/12)
- LG전자 '올레드 TV', 7년 연속 CES 혁신상 수상 (2018/11/09)
- LG전자, 프리미엄 프라이빗 가전 ‘오브제’ 본격 판매 돌입 (2018/11/07)
- LG전자-이마트, 쇼핑 도우미 ‘리테일 서비스 로봇’ 개발 맞손 (2018/11/05)
- 송대현 LG전자 사장 "2년 전부터 '가구형 가전' 고민...침실로 진출한 가전" (2018/11/01)
- LG전자, 프리미엄 가전 '영토확장'… 프라이빗 라인 '오브제' 선봬 (2018/11/01)
- LG전자, ‘사랑의 김치나눔’ 마케팅… ‘김치톡톡’ 팔릴 때 마다 1Kg 적립 (2018/10/30)
- 'VC사업부' 덩치 확 키운 LG전자… '수익' 확보 관심 집중 (2018/10/29)
- LG전자, '서비스 명장' 키우는 기술올림픽 열어 (2018/10/26)
- LG전자, 창원공장에 스마트팩토리 구축 (2018/10/26)
- LG전자, 올레드TV 가능성 확인...갈길 먼 'MC-VC' (2018/10/25)
- [컨콜] LG전자 "VC사업부 내년까지 실적 턴어라운드 어려워" (2018/10/25)
- [컨콜] LG전자 "중국산 저가 제품 위협 크지 않아" (2018/10/25)
- [컨콜] LG전자 "MC사업부 수익구조 개선세 지속 전망" (2018/1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