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지스타 2018'서 모바일 신작 'A3' 첫 선

MMORPG 장르와 배틀로얄 콘텐츠 결합… '30인 배틀로얄', '프리 PK' 등 차별화

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2018-11-08 14:46:36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넷마블


넷마블은 오는 15일부터 부산에서 열리는 게임전시회 '지스타 2018'에서 모바일 배틀로얄 MMORPG 'A3:STILL ALIVE'를 최초 공개한다고 8일 밝혔다.

이 게임은 지난 2002년 출시된 PC온라인 RPG 'A3' IP(지식재산권)를 모바일로 재해석한 게임이다. 국내외 시장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배틀로얄 콘텐츠와 모바일 MMORPG 장르를 접목한 것이 특징이다.

'30인 배틀로얄', '전지역 프리PK', '용병 시스템' 등 몰입도 높은 전투 전략 콘텐츠는 물론 총 5종의 클래스를 통해 차별화된 재미를 제공한다. 

넷마블은 이번 지스타에서 A3:STILL ALIVE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시연 부스를 마련할 계획이다. 또 다양한 현장 이벤트를 진행해 '소니 헤드폰', '갤럭시 워치', 'A3:STILL ALIVE 후드티' 등의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장중선 넷마블 본부장은 "A3:STILL ALIVE는 넷마블 자체 IP인 A3를 배틀로얄 방식에 접목해 모바일 MMORPG로 완벽히 재해석한 게임"이라며 "이번 지스타 2018에서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연찬모 기자
  • ycm@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