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텍스 호조’ ㈜GS, 3분기 영업익 6914억… 전년比 39.2% ↑

파라자일렌 마진 상승, 칼텍스 3분기 영업익 전년比 9.9%↑

유호승 기자 프로필보기 | 2018-11-08 16:16:1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GS


GS의 3분기 영업이익이 주력 계열사인 GS칼텍스 호실적에 힘입어 지난해 동기 대비 39.2% 증가했다.

8일 GS그룹의 지주사인 ㈜GS는 올해 3분기 실적을 공시했다.

3분기 매출액은 4조809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7% 늘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6914억원으로 39.2% 증가했다.

GS 관계자는 “3분기 실적은 파라자일렌 마진상승으로 GS칼텍스 석유화학부분의 이익이 크게 늘었기 때문이다”며 “발전 자회사들과 유통 자회사들의 실적도 전반적으로 개선되면서 양호한 실적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GS칼텍스의 3분기 매출액은 9조804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0% 증가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6360억원을 기록해 9.9% 늘었다.

유통 부문의 주력 계열사인 GS리테일도 호실적을 달성했다. 3분기 매출액은 2조3254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2.9% 늘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776억원으로 39.7% 증가했다.

한편, ㈜GS는 올해 1~3분기 매출액 13조8471억원, 영업이익 1조8151억원을 달성했다. 이는 지난해 1~3분기 매출액 12조29억원에 비해 15.4%, 영업이익 1조5341억원 대비 18.3% 증가한 수치다.
프로필 사진

  • 유호승 기자
  • yhs@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