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지난해 영업손실 5765억… 8년째 적자 지속

4분기 영업이익은 836억으로 적자 감소

엄주연 기자 프로필보기 | 2019-02-12 17:40:4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현대상선


현대상선이 지난해 5765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하며 8년 연속 적자 행진을 이어갔다.

현대상선은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5조2221억원, 영업손실 5764억7093만원을 기록했다고 12일 공시했다.

매출은 3.9% 늘었으나 영업손실폭은 확대됐다. 당기순손실은 8082억6902만원으로 손실폭을 줄였다.

부채비율은 282.4%로 전년 301.6% 대비 개선됐다. 지난해 처리 물동량은 445만9037TEU로 전년 대비 42만7639TEU로 약 10.6% 증가했다.

4분기 매출은 1조4455억원으로 전년 대비 2575억원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835억원으로 적자 감소했다.

현대상선 측은 "올해 4분기 컨테이너 시황은 미-중 무역분쟁 우려에 따른 밀어내기 물량 효과와 춘절 연휴 대비한 미국향 물량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지역별 운임회복 지연과 이란제재로 인한 화물 감소, 지역별 경쟁지속으로 인해 전반적인 운임 약세장이 형성됐다는 분석이다. 또한 전년대비 유가상승 영향으로 컨테이너 부문 유류비 부담도 증가했다.

올해는 글로벌 경기하강 우려와 브렉시트 이슈, 미-중 무역 분쟁 영향에 따른 불확실성 지속으로 물동량 변동 가능성이 있다고 내다봤다.

현대상선은 지난해 발주한 친환경 초대형 선박 20척 인도시까지 화물 확보 노력을 지속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내부 시스템 개선, 운영 선대 확대 및 터미널·선박 등 자산 활용 극대화로 비용 절감에 나설 예정이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미국의 이란 제재 및 OPEC 감산 협의, IMO 환경규제로 인한 저유황유 수요증가 등으로 선사들의 유류비 부담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한다"며 "당사에서도 유류할증료 적용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엄주연 기자
  • ejy0211@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현대상선, 부산지역 화주 초청 해운시황 설명회 (2018/10/22)
- 유창근 현대상선 사장 "해운재건 향후 2~3년 매우 중요" (2018/07/10)
- 현대상선, 1~7월 부산항 처리물량 전년比 14.3% ↑… “올해 200만TEU 목표” (2018/08/28)
- 현대상선, 정부 지원 미뤄지면서 경영정상화 계획 차질… 속타는 유창근 사장 (2018/09/11)
- 해운재건 '본격화'… 현대상선, 3조원 규모 초대형 컨테이너선 20척 발주 (2018/09/28)
- 현대상선에 연내 8000억원 수혈된다 (2018/10/12)
- 현대상선, 국내 화주 초청 '해운시황 설명회' 진행 (2018/10/15)
- 현대상선, BW·CB 1조 규모 발행해 자금 수혈… 글로벌 해운 경쟁력 확보 나서 (2018/10/24)
- 현대상선, 1조 투입 '경쟁력 제고 방안' 밑그림 완성… 관건은 실효성 (2018/10/26)
- 유창근 현대상선 사장, '2022년 100만TEU-100억弗' 비전 선포 (2018/10/28)
- 불황에도 나홀로 순항 '벌크선'… 팬오션·대한해운 수익 개선 기대 (2018/10/30)
- 대한해운, 50억원 자사주 매입… 주주가치 제고 (2018/10/31)
- 현대상선, 올들어 두번째 IT 경력사원 공채 모집 (2018/10/31)
- 현대상선, 소외계층 위한 '연탄 나눔' 봉사활동 (2018/11/04)
- 김용완 대표이사 등 대한해운 경영진, 자사주 추가 매입 (2018/11/05)
- 내년 리스 회계기준 변경에 컨테이너선사 '암울' (2018/11/08)
- 팬오션, 3분기 영업익 575억… 전년比 10.2% ↑ (2018/11/13)
- 책임론 불거진 현대상선… 산은 '책임 회피' vs 임직원 '모럴 해저드' (2018/11/14)
- 현대상선, 3분기 영업손실 1231억원… 14분기 연속 적자 (2018/11/14)
- 현대상선, 임직원 대상 사이버 보안 강화 교육 (2018/11/18)
- 현대상선, 소외 계층 위한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 (2018/11/25)
- 현대상선, '자본잠식·영업력 악화' 반박… "2020년 하반기 영업이익 흑자 가능" (2018/11/29)
- 현대상선, 정보보호 관리체계 '국제표준 인증' 획득 (2018/12/07)
- 현대상선, 영업전략회의 개최… 유창근 사장 "초대형 컨선 인도, 철저히 대비해야" (2018/12/17)
- [신년사] 유창근 현대상선 사장 "2019년 성과에 미래 결정…착실히 도약 준비해야" (2018/12/31)
- 유창근 현대상선 사장, 2M과 결별설 부인… "계속 협력해 나갈 예정" (2019/01/03)
- 현대상선, 부산신항 되찾는데 유창근 사장 '글로벌 영업력' 일조 (2019/01/15)
- 현대상선, 상반기 대졸 신입·경력 공채 실시… 30일 서류마감 (2019/01/18)
- 현대상선, 美 오클랜드항 '친환경 우수선사' 선정 (2019/01/27)
- 현대상선, 초대형 유조선 '유니버셜 리더호' 명명식 (2019/01/29)
- 현대상선, 부산항 신항 4부두 매매계약 체결식 진행 (2019/01/30)
- 현대상선, 클라우드 기반 '차세대 해운물류시스템' 개발 본격화 (2019/01/31)
- "제대로 붙어보고 싶다"…현대상선의 ‘자신감’ (2019/0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