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국씨티은행, 5년 장기 사업자대출 상품 출시

대출 원금 年 1~ 2% 상환으로 최대 5년까지 10억원 대출

입력 2021-02-23 08:55 | 수정 2021-02-23 14:45

▲ ⓒ한국씨티은행

한국씨티은행은 최대 5년간 매년 만기 연장이 필요 없는 장기사업자대출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씨티은행에 따르면 이번 대출은 개인사업자와 매출액 100억원 이하 법인을 대상으로, 운전자금과 시설자금 용도로 최고 10억원까지 가능하다. 

대출금 상환 규모도 연간 원금의 약 1~2% 수준으로 최소화해 사업자들이 보다 안정적으로 자금관리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씨티은행은 장기사업자대출을 받는 고객들 중 원하는 분들에게는 균형 있는 관리를 통해 안정적으로 자산을 증식할 수 있도록 체계적 자산관리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자산관리 신청고객은 투자성향에 맞는 모델포트폴리오에 기반한 자산관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으며, 전담 PB(프라이빗뱅커)뿐만 아니라 외화, 투자, 보험 등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팀 기반의 차별화된 자산관리 서비스도 경험할 수 있다.
이나리 기자 nalleehappy@naver.com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