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LG전자 스팀 식기세척기, '국내 최다' 바이러스 제거 성능 입증

100도 트루스팀으로 총 20종 세균 및 바이러스 '99.999%' 제거
'스팀' 식기세척기로 프리미엄 식기세척기 시장 점령한 LG

입력 2021-02-23 11:51 | 수정 2021-02-23 11:51

▲ LG 스팀 식기세척기 제품 이미지 ⓒLG전자

LG전자 스팀 식기세척기가 국내에서 가장 많은 20종의 세균·바이러스를 없애준다는 시험결과가 나왔다.

LG전자는 물을 100도(℃)로 끓여 만든 '트루스팀(TrueSteam)' 기능이 있는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 제품으로 다양한 세균 및 바이러스의 제거성능을 검증하는 연구를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LG전자가 최근 국제공인시험인증기관인 인터텍,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 세계김치연구소 등과 이 제품의 표준코스에 고온살균·스팀 옵션을 선택해 실험한 결과에 따르면 LG 스팀 식기세척기는 총 20종의 세균 및 바이러스를 99.999% 제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LG전자는 식중독 원인균 외에 폐렴, 이질 등 세균성 질병과 다양한 감염을 유발할 수 있는 병원성 세균 및 바이러스 8종을 스팀 식기세척기가 99.999% 제거한 시험결과를 추가 확보했다.

LG 스팀 식기세척기는 황색포도상구균, 장염비브리오균, 살모넬라, 노로바이러스, 장관출혈성대장균(O157:H7),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 등 식중독을 일으키는 대표 원인 세균 및 바이러스 6종(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 기준)을 비롯한 식중독 원인균 총 12종을 99.999% 제거하는 성능을 입증한 바 있다.

이처럼 LG전자는 트루스팀의 독보적인 살균력으로 프리미엄 식기세척기의 새로운 기준으로 인정받는 분위기다. 대폭 강화된 세척력과 위생, 편의성을 인정받으며 국내 식기세척기 시장의 저변을 넓히는 데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다.

LG전자는 부산대학교 감각과학연구실 이지현 교수팀과 함께 스팀 식기세척기의 세척력이 손설거지보다 약 26% 더 뛰어남을 입증하기도 했다. 이 제품은 국내 제조사의 식기세척기 가운데 유일하게 석회질을 줄여 물얼룩을 감소시켜 주는 연수장치를 갖추고 있다.

LG전자는 뛰어난 내구성을 갖춘 식기세척기의 인버터 DD모터를 10년 보증한다. 3단 높이 조절, 다용도 선반, 맞춤형 식기꽂이 등을 적용한 스마트 선반 시스템 등도 장점이다.

LG 식기세척기는 단독 설치할 수 있는 프리스탠딩 모델, 대부분의 걸레받이를 절단하지 않고 설치 가능한 빌트인 설치 전용 모델도 따로 두고 있다. 디오스라는 브랜드뿐만 아니라 네이처 베이지, 솔리드 그린, 솔리드 실버 등 집 안 전체 공간 인테리어와 조화를 이루는 새로운 색상의 '오브제컬렉션' 제품까지 선택의 폭이 넓다.

윤경석 LG전자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부사장)은 "LG 스팀 식기세척기의 차별화된 깨끗함과 편리함을 보다 많은 고객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소희 기자 soy08@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