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화생명, 일상 혜택형 '라이프플러스 구독보험' 3종 출시

이마트·GS25·프레시지 등 유통업계와 협업
보험료보다 더 큰 혜택의 제휴 물품 구매 가능

입력 2021-08-04 09:36 | 수정 2021-08-04 09:58

▲ ⓒ한화생명

한화생명이 일상 혜택형 구독보험 상품 '라이프플러스 구독보험' 3종을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매월 보험료를 납입하면 중도보험금을 포인트로 받을 수 있으며, 이 포인트로 고객이 낸 보험료보다 더 큰 혜택의 제휴 물품을 구매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 사망, 질병 등 보험금 지급 사유가 발생해야만 혜택을 받을 수 있었던 상품과는 달리, 가입기간 내 생활 속 편익을 느낄 수 있는 구독 서비스다.

한화생명은 신상품 3종을 이마트, GS25, 프레시지와 손잡고 출시했다.

먼저 '라이프플러스 이마트 할인 구독보험'은 매월 보험료 3만원을 납입하면, 3만원 이상의 이마트 상품권 및 5000원 할인 쿠폰(5만원 이상 구매 시 사용 가능) 패키지를 제공받는 상품이다.

또한 매월 보험료에서 1500원이 적립돼, 1년 뒤 만기 시점에는 1만 8000원의 현금과 이자를 돌려 받는다.

'편맥족(편의점에서 맥주를 즐기는 이들)'의 취향을 맞춘 '라이프플러스 GS25 편맥 구독보험'도 출시했다.

월 보험료는 9500원으로, 매월 4캔에 만원 행사 맥주를 9천원에 이용할 수 있도록 GS25 상품권과 맥주 할인권이 제공된다. 만기 시점인 1년 뒤에는 매월 500원씩 적립된 6000원의 현금과 이자가 만기 보험금으로 지급된다.

프레시지와 함께 밀키트를 즐기는 집콕족을 위한 '라이프플러스 프레시지 밀키트 구독보험'도 내놨다. 한화생명 전용 밀키트 세트를 최대 47%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이 상품은 고객 취향에 맞춰 시그니처 패키지(2만 4000원), 자이언트 패키지(4만 8000원), 헬스플랜 패키지(2만 4000원)로 구성됐다.

회사 측은 지난해 11월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포인트 플랫폼을 통한 보험금 지급 서비스'에 기반해 해당 상품이 개발됐다는 설명이다.

한편, 당시 금융위는 해당 서비스에 대해 고객이 물품·서비스를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고, 관련 데이터를 분석해 맞춤형 상품을 개발할 수 있다는 점을 높이 평가해 특례를 부여했다.

전상현 기자 jsangh@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