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암검사부터 항암식단까지"… 메리츠화재, '듬뿍담은 암보험' 출시

'특정NGS유전자패널검사비' 개발…맞춤 항암치료제 선택 가능
'장루 조성 및 폐쇄수술비' 담보도…대장암 치료 용이

입력 2021-09-23 10:35 | 수정 2021-09-23 10:38

▲ ⓒ메리츠화재

메리츠화재가 암 검사부터 재활치료까지 보장하는 '듬뿍담은 암보험'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해당 상품은 '검사-진단-수술-항암·약물-케어'까지 각 단계별 암환자에게 필요한 20종의 신규 담보들을 신설해 보장한다.

특히 차세대염기서열분석(NGS) 기반 유전자패널검사비를 보장하는 '특정NGS유전자패널검사비(급여, 연간1회)'를 업계 최초로 개발했다.

NGS기반 유전자패널검사는 한 번에 수십 개에서 수백 개의 유전자를 하나의 패널로 구성해 유전체의 염기서열을 분석하는 검사다. 개인별 유전체 정보에 근거한 맞춤형 치료제를 선택하는데 활용되고 있다.

또한 '장루(인공항문)조성 및 폐쇄수술비' 담보를 신규 개발해 대장암 치료과정에서 발생하는 장루 조성과 복원(폐쇄) 수술을 보장한다.

항암치료 중 면역력 감소로 인한 패혈증 감염을 보장하는 '특정패혈증진단비'도 탑재했다.

이외 식이요법 전문 연구기업 '닥터키친'과 제휴해 항암식단서비스도 제공한다.

전상현 기자 jsangh@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