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국투자증권, 초고액자산가 전용 VIP 라운지 앱 선봬

고객 맞춤형 서비스·앱 동선 최소화
향후 컨시어지 및 부가 서비스 확대

입력 2021-10-14 09:20 | 수정 2021-10-14 09:42

▲ ⓒ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은 초고액자산가 고객 전용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VIP 라운지를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앱은 초고액자산가를 위한 종합 자산관리와 가업승계 솔루션을 담당하는 한국투자증권 GWM에서 개발했으며, 최적의 금융 콘텐츠와 편리한 컨시어지(concierge)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고객 맞춤형 서비스와 앱 내 동선 최소화로 이용자 편의성 제고에 초점을 맞췄다. 

GWM 고객은 앱을 통해 자산배분, 세무, 부동산 등 원하는 분야의 전문가 컨설팅을 간편하게 신청할 수 있다. 법률, 아트테크, 하이주얼리 같은 금융 외 관심분야에 대해서도 GWM과 파트너십을 맺은 외부전문가 연결을 통해 상담 받을 수 있다.

GWM에서 발간하는 웹진 웰스&썩세션(Wealth & Succession)을 비롯해 금융투자, 부동산, 세무, 아트, 주얼리, 의료, 법률 등 다양한 주제를 망라하는 독점 콘텐츠도 제공한다. VIP 컨시어지 신청도 가능하며 해당 서비스의 세부 내용과 사용 내역도 앱을 통해 찾아 볼 수 있다.

정일문 사장은 "VIP 라운지 앱은 온·오프라인 구분없이 언제 어디서든 한국투자증권의 특별한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금융 플랫폼"이라며 "향후 컨설팅과 디지털 콘텐츠를 더욱 세분화하고 컨시어지·부가 서비스를 확대하는 등 고객 만족도 제고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천진영 기자 cjy@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