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모펀드라는 시한폭탄 안고 불편한 동거 지속

[취재수첩] 한일시멘트의 현대시멘트 인수, 중장기적으로 업계 '부담'

쌍용양회, 한라시멘트 등 재매각 시 인수 후보자 없어

이지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02 15:23:0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시멘트업계가 새로운 고민에 빠졌다. 사모펀드들이 시장에 대거 유입된 상황에서 향후 재매각이라는 '후폭풍'에 대응할 능력이 현저히 떨어졌기 때문이다.

최근 현대시멘트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한일시멘트와 LK투자파트너스-신한금융투자 컨소시엄이 선정되면서 순수 사모펀드의 유입을 막았다.

단기적인 측면에서는 순수 시멘트업체인 한일시멘트가 현대시멘트를 인수한다는 측면에서 긍정적이다. 한일시멘트와 현대시멘트의 시너지 효과로 압도적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쌍용양회와의 경쟁구도를 가져갈 수 있다는 것은 희소식이다.

하지만 장기적 관점에서 놓고보면 이번 한일시멘트의 현대시멘트 인수 시도가 환영받을 일은 아니다.

지난해 시멘트업계는 사모펀드들에 의해 뒤숭숭했다. 막대한 자금력을 바탕으로 한앤컴퍼니가 쌍용양회를 인수했다. 글랜우드PE는 한라시멘트 경영권을 획득하면서 비시멘트업체들이 시장에 대거 유입됐다.

시멘트 산업은 과잉공급과 경쟁심화와 더불어 애초에 큰 성장 없이 현상 유지가 지속되는 시장이다 보니, 업체들의 주도하에 시장 재편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는 분야다. 지난 2015년 기준 국내 업체들의 생산능력은 총 6200만톤 정도였지만 실제 생산된 물량은 4500만톤 내외에 불과했다.

이렇다 보니 업계 입장에서는 비시멘트업체들인 사모펀들이 하루 속히 시장에서 수익을 얻고 발을 빼는 것을 바랄 수밖에 없다. 이 경우 쌍용양회, 한라시멘트를 재차 인수할 수 있는 것은 자금력을 갖춘 한일시멘트 등 몇몇 뿐이다.

이런 가운데 업계 1위 쌍용양회 인수를 노렸던 한일시멘트가 현대시멘트 인수를 시도하면서 희망이 사라졌다.

한일시멘트는 이미 현대시멘트 인수전에 참여해 막대한 자금을 쏟아부은 것으로 추정된다. 아직까지 정확한 인수가격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6000억대 중반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투자(IB)업계에서는 LK투자파트너스와 신한금융투자가 각각 2000억원, 1000억원을 지원하는 방안이 유력하다고 보고 있다. 즉 나머지 3500억원 가량을 한일시멘트가 부담한다는 얘기다.

한일시멘트가 국내 시멘트 업체들 가운데 자금력이 가장 뛰어나다고는 하지만 현대를 인수한 상황에서 향후 쌍용까지 추가 인수한다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하다.

지금 같은 상황이라면, 시멘트 산업 내 사모펀드들의 활동은 장기간 지속될 가능성이 크다고 본다.

시멘트업계는 철도 운임료 인상, 지역자원시설세, 공급과잉, 경쟁 심화 등 각종 악재로 몸살을 앓고 있다. 여기에 사모펀드라는 처리하지 못하는 '시한폭탄'을 껴안고 불안한 행보를 지속할 수밖에 없다.

업계는 진퇴양난(進退兩難)에 빠졌다. 과연 순수 시멘트업체들이 어떤 방식으로 지속되는 사모펀드 유입을 막고, 시장 재편에 성공할 수 있을지 머리를 맞대고 수많은 고민을 해야할 것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포토] 인사말하는 박현철 롯데물산 대표
박현철 롯데물산 대표가 5일 오전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몰 아트리움 광장에서 열린 '오메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서울 전시 리본 컷팅 세레모니'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이번 오메가의 서울 전시는 오메가가 28번의 올림픽과 함께한 계측 역사와 새롭게 선보이는 신기술을 한 눈에 볼수… [2018-02-05 11:53:03] new
[포토] 인사말하는 최희전 스와치그룹코리아 사장
최희전 스와치그룹코리아 사장이 5일 오전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몰 아트리움에서 열린 '오메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서울 전시 리본 컷팅 세레모니'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번 오메가의 서울 전시는 오메가가 28번의 올림픽과 함께한 계측 역사와 새롭게 선보이는 신기술을 한 눈에… [2018-02-05 11:51:01] new
[포토] 전시 알리는 '알랭 조브리스트' 오메가타이밍 CEO
알랭 조브리스트 오메가타이밍 CEO가 5일 오전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몰 아트리움에서 열린 '오메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서울 전시 리본 컷팅 세레모니'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번 오메가의 서울 전시는 오메가가 28번의 올림픽과 함께한 계측 역사와 새롭게 선보이는 신기술을 한… [2018-02-05 11:49:02] new
[베트남, 시장이 열린다] 황경호 롯데백화점 베트남 법인장 "新 유통채널 백…
[베트남 호찌민 = 김수경 기자] "베트남에서 백화점은 이제 막 떠오르는 유통 채널입니다. 그만큼 가능성은 무궁무진하죠. 새로운 요소, 앞선 트렌드를 빠르게 반영해 베트남 백화점 시장을 롯데가 주도해 나갈 것입니다."국내 백화점 시장이 경기 침체와 소비 트렌드 변화 등에 부딪혀 수년째… [2018-02-05 11:47:39] new
[베트남, 시장이 열린다] '최초'에서 '최고'로… 롯데, 베트남 백화점 역사…
[베트남 호찌민 = 김수경 기자] 베트남 최초(最初)의 백화점인 다이아몬드 플라자를 인수한 롯데백화점 호찌민점이 베트남 최고(最高) 백화점으로서의 역사를 새롭게 써가고 있다. 롯데백화점 호찌민점은 호찌민 1군에서도 가장 유동인구가 많은 중심부로 불리는 통일공과 사이공 중앙 우체… [2018-02-05 11:46:1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