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빈 롯데 회장, 첫 재판서 경영비리 혐의 부인... "급여통장도 신 총괄회장이 직접 관리"

신격호 총괄회장 등 총수일가 5명 총출동
경영비리 전면 부인, 지루한 법적 공방 예고

옥승욱, 김새미(인턴)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20 18:17:2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20일 롯데 경영비리 재판에 출석하기 위해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출석했다.ⓒ이종현 기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경영비리 첫 재판에서 영화관 매점 운영권, 공짜 급여 지급 등 혐의에 대해 전면 부인했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합의24부(김상동 부장판사)는 20일 오후 2시 롯데그룹 총수일가의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횡령 등에 대한 첫 공판을 진행했다.

 

이날 재판에는 신동빈 회장을 비롯해 신격호 총괄회장, 신동주 전 일본롯데홀딩스 부회장, 신영자 롯데장학재단 이사장, 서미경씨 등 롯데 총수일가가 모두 출석했다.

 

신동빈 회장은 첫 공판에서 총수일가에 공짜 급여를 지급하고 롯데시네마 매점을 헐값에 매각해 회사에 손해를 끼쳤다는 의혹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고 부인했다.

 

신동빈 회장 변호인 측은 모두발언에서 "영화관 매점 일 관련해서 신격호 총괄회장은 수도권은 유미네(셋째부인인 서미경씨 딸), 지방은 영자네(신영자 이사장)에 나눠주라고 직접 지시했다"며 "회사 이름을 뭘로 할지도 직접 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신 총괄회장이 직접 따로 독대해 신 회장에게 업무보고를 한 적도, 만난 적도 없다"며 "매점 운영권을 매각하는 일은 신 총괄회장이 채정병 전 롯데카드 대표에게 직접 지시했고 신 회장과는 단 한마디도 의논한 적이 없다"고 덧붙였다.

 

총수일가에 508억원 규모의 공짜급여를 지급했다는 혐의에 대해서도 해명했다.

 

신 회장 측은 "신 총괄회장이 가족의 급여를 직접 결정했다"며 "채정병 고문이 급여안을 만들어 오면 신 총괄회장이 해당 계열사까지 직접 손수 펜으로 수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단 한번도 신 회장하고 상의하고 말조차 한 적이 없다"면서 "신 회장, 신 부회장 급여 통장 자체도 신 총괄회장이 가지고 있었다"고 덧붙였다.

 

서미경씨는 롯데시네마 매점 불법임대를 공모한 혐의에 대해 부인했다. 일개 주주에 불과하기에 배임죄가 적용될 수 없으며, 영화관 매점 사업은 임대를 해서는 안된다는 검사 측의 전제에 대해서도 의문을 제기했다.

 

서미경 변호인 측은 "롯데쇼핑이 시네마 매점을 임대하기로 결정한 것이 과연 배임행위에 해당하는지 모르겠다"며 "영화관 매점 사업은 임대를 해서는 안되고 반드시 회사가 직영화해야 한다는 검사의 전제가 타당한지 의문이다"고 반문했다.

 

이어 "서미경은 롯데에 관련된 업무를 처리하는 자에 해당하지 않으므로, 배임혐의 공범에 해당한다고 볼 수 없다"고 강조했다.

 

신동주 전 부회장은 공짜급여에 대해 절차에 따라 지급됐다고 해명했다.

 

신 전 부회장측은 "이사 선임은 주주총회를 거쳐 결정된 것"이라며 "이사 선임된 데 따라서 보수가 지급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사 선임 과정에 신 회장이 그 어떤 영향력을 행사한 바가 없다"며 "한국과 일본에 이사로 등재돼 있어 급여를 지급받는 것은 어떻게 보면 당연하고 적법한 일이라고 "덧붙였다.

 

신영자 롯데장학재단 이사장도 영화관 매점 운영권 매각과 관련된 배임혐의에 대해 적극 방어했다.

 

신 이사장 측은 "롯데쇼핑의 영화관 매점 임대는 신 총괄회장의 의사결정에 의한 것"이라며 "신 이사장은 이러한 의사결정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입장이 아니었다"고 반박했다.

 

이어 "매점 임대 사업과 관련해서 모두 신 이사장 의지와 무관하게 진행됐고, 신 이사장은 의사결정에 관여하지도 못했다"며 "신 이사장에개 과연 영화관 매점 임대 사업에 관해 배임죄를 적용할 수 있는지 의문이다"고 되물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휴비스, 진드기 번식 '원천봉쇄' 최첨단 섬유 세계 최초 개발
합성섬유 생산 업체 '휴비스'가 진드기 번식을 막아주는 제품을 개발했다. 21일 휴비스는 섬유를 실로 만드는 방사 과정에 항진드기 성분을 첨가하는 새로운 기술을 통해 진드기 번식을 원천적으로 봉쇄한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봄철 따뜻한 날씨에 잘 번식하는 진드기는 사람의 피부세… [2017-03-21 19:12:02] new
김현석 삼성전자 사장 "TV 화질 논쟁 종지부…미래비전 제시"
삼성전자가 화질 논쟁에 종지부를 찍고 TV의 미래를 제시하는 '스크린 에브리웨어' 비전을 제시했다. 스크린 에브리웨어는 일상생활를 바꾸는 라이프스타일 TV 시대로의 변화 중 하나로 개인 맞춤형 디스플레이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김현석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사장)은 2… [2017-03-21 19:10:13] new
[국제유가] 미국 원유 생산 증가 우려 하락 'WTI 48.22달러'
국제유가가 미국 원유 생산 증가 우려에 하락했다.21일 한국석유공사에 따르면 20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의 미국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일대비 0.56 달러 하락한 48.22 달러를 나타냈다.영국 브렌트유(Brent) 가격은 배럴당 0.14 달러 떨어진 51.62 달러를, 두… [2017-03-21 19:06:27] new
삼성 QLED TV 기반 '12년 연속 세계 1위' 지킨다
삼성전자가 메탈 퀀텀닷 기술이 적용된 QLED TV와 프리미엄 UHD TV를 앞세워 글로벌 TV 시장 12년 연속 1위에 도전한다.삼성전자는 21일 서울 역삼동 라움 아트센터에서 삼성 QLED TV 미디어데이를 열고 QLED TV와 프리미엄 UHD TV 제품군을 출시했다.김현석 삼성전자 영상디… [2017-03-21 19:05:10] new
중고나라, 중고차 딜러 모집… 5단계 검증 거쳐 50명만 선별
중고나라가 31일까지 ‘중고나라 인증 중고차 딜러’를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중고나라는 본인인증과 경력인증 심사로 딜러 사업자 신뢰도를 확인한 후, 1:1 심층면접 및 영업소 현장 실사를 실시한다.이후 중고차 매물 품질을 평가하는 등 '중고나라 Q5(Quality 5 step)' 검증 과정을… [2017-03-21 18:38:1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