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일 완판” G마켓·옥션, ‘빅스마일데이’ 8일차 외식·영화 쿠폰 90만개 팔려

예상 판매 수량보다 높은 판매율 “매일 자정 오픈시 대기 인원 줄이어”

한지명 기자 프로필보기 | 2018-11-08 11:07:3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베이코리아


이베이코리아가 운영하는 G마켓과 옥션이 오는 11일까지 진행하는 연중 최대 쇼핑축제 ‘빅스마일데이’가 연일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고 8일 밝혔다.

전국 1만6000여 개 오프라인 매장 브랜드와 제휴를 통해 파트너사 e쿠폰을 파격적인 할인가에 선보이며 뜨거운 호응과 함께 일주일 만에 약 90만개 상품이 팔려나갔다. e쿠폰은 매일 자정 선착순으로 오픈되고 있으며, 연일 오픈과 동시에 대기 인원이 생길 정도로 높은 판매율로 빠르게 판매되고 있다.

대표적으로 G마켓과 옥션에서 동시에 ‘빕스(VIPS)1만5000원권’을 90% 할인해 1500원에 선보인 제품은 무려 32만여개가 팔렸다.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사이즈 31% 할인권 3만개, 메가박스 싱글콤보 교환권을 포함 영화관람권 7000원, 원데이 무제한 패스가 총 2만5000여개 판매됐다. 또 던킨도너츠 스마일 글레이즈드 도넛 100원딜 상품은 10만개가 완판됐다. GS25 1만원 금액권 11% 할인권은 현재까지 5만6000여 개 넘게 판매되고 있다.

유료 멤버십 서비스 ‘스마일클럽’ 회원을 위한 전용 딜 상품도 높은 판매량을 보였다.

배스킨라빈스 싱글킹 1+1 쿠폰은 10만개 넘게 팔려나갔고, CGV 영화티켓 6000원권 3만개, GS25 1만원 금액권 15% 할인 쿠폰이 약 2만5000개가 팔려나갔다.

스마일페이 가맹점인 마켓컬리는 미미네 떡볶이, 제주목초 우유+요거트, 햇밤고구마, 사미헌 갈비탕 등 상품을 G마켓에서 100원 딜로 선보이면서 빅스마일데이 시작 이후 신규 가입자가 약 2000명 급증했다.

마켓컬리는 스마일페이로 5만원 이상 첫 결제한 고객에게 스마일캐시 5000원을 적립해준다.

또 스마일페이로 5만원 이상 결제한 스마일클럽 회원에게 최대 1만원 혜택(마켓컬리 적립금 5000원, 스마일캐시 5000원)을 제공하고 있다.

이베이코리아 나영호 전략사업본부장은 “빅스마일데이를 통한 온-오프라인 제휴로 파트너사들에게도 큰 성과를 올릴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하고 있으며, 고객에게는 독보적인 혜택의 쇼핑 경험을 더하고 있다”라며 “빅스마일데이가 11월 국내 쇼핑시즌을 선도하는 행사로 자리매김했으며, 앞으로도 고객은 물론 파트너사도 혜택과 성과를 누릴 수 있는 행사로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한지명 기자
  • summer@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