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광고 시장 규모 11조9천억원 전망… 5G의 등장, 모바일 개인화·동영상 광고 기대

디지털 광고 시장과 방송 광고 시장 격차 심화 전망
5G 상용 원년, 모바일 몰입 경험 극대화 마케팅 기대

박소정 기자 프로필보기 | 2018-11-23 14:11:5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국내 광고 시장 현황 및 전망 ⓒ메리츠종금증권 리서치센터


2019광고 시장 규모는 전년 대비 2.9% 성장한 119000억원이 될 것으로 전망됐다.

5G 기술이 광고에 접목되고 모바일을 기반으로 한 개인화·동영상 광고가 전체 시장의 성장을 견인할 것으로 기대된다. 

23일 메리츠종금증권 리서치의 2019년 미디어·광고 전망 보고서에 따르면 디지털 광고 시장은 전년 대비 6.8% 성장할 것으로 전망돼 전체 광고 시장의 성장을 견인할 것으로 예상됐다.

국내 디지털 광고 시장은 올해 처음으로 4조원을 돌파하며 방송 광고를 넘어섰다. 디지털 광고 시장의 성장은 인터넷과 스마트폰 보급률 확대와 다양한 매체 증가로부터 기인했다.

2019년에는 디지털 광고 시장은 4조4100억원(+6.8% YoY)으로 방송 광고(4조1500억원)와의 격차를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메조미디어에 따르면 온라인 광고 시장 내 매체별 규모 중 모바일이 강세를 보일 전망이다. PC 광고는 올해 45%의 점유율에서 내년에는 42%로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반면 모바일 광고는 2018년 55%를 차지했고 2019년에는 58%, 2020년에는 60% 이상으로 지속해서 규모가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페이스북 AR 광고 플랫폼을 이용한 패션 브랜드 마이클코어스 광고 ⓒFacebook


2019년에는 5G의 상용화가 모바일 광고의 성장세를 견인할 것으로 기대된다.

메조미디어는 초고속, 초연결, 초저지연의 특징의 5G 인프라를 통해 소비자 몰입 경험을 극대화하는 마케팅이 주목 받을 것으로 전망했다. 

기존 AR(증강현실)과 VR(가상현실)의 한계로 지적됐던 '화면 지연'과 '어색한 이미지' 등의 문제를 5G 기술이 해결해줄 것으로 보인다. 광고·마케팅에 5G 기술이 결합되면 소비자에게 더욱 큰 몰입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메조미디어는 우선적으로 영향을 받는 산업 군으로 뷰티, 유통, 게임, 교육, 부동산을 꼽았다.

업계 관계자는 "5G 기술이 범용화되면 데이터 과부화가 방지되고 타깃을 세부적으로 실시간 추적을 할 수 있어 더욱 섬세해진 개인화 광고를 진행해 극대화된 퍼포먼스를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박소정 기자
  • sjp@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카카오 '카풀' 연내 출시 '미궁' 속으로… 정부, 국회 등 '제동' (2018/12/12)
- 카카오 "'카풀' 출시 일정, 정부·택시업계와 적극 논의할 것" (2018/12/11)
- 카카오페이지,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서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수상 (2018/12/10)
- SKB, 10기가 인터넷 서비스 '기가프리미엄X10' 선봬 (2018/12/06)
- 카카오 사회공헌 플랫폼 '카카오같이가치' 기부자 등 공개 (2018/12/07)
- 박정호 SKT 사장, 해외 투자자 대상 기업가치 제고 총력 (2018/10/15)
- 박정호 SKT 사장, 혜안 '통했다'…"ADT캡스 인수 타이밍 절묘" (2018/10/01)
- 이통사 '연봉킹' 박정호 SKT 사장, 도시바 M&A 공로 인정받아 (2018/08/15)
- 카카오모빌리티, '카풀' 베타테스트… 논란 속 17일 정식 서비스 강행 (2018/12/07)
- 카카오 '카풀', 연내 출시 '불투명'… 국회 반대로 무산 (2018/12/07)
- SKT, 'T맵' 연계 보험상품 인기… '68만명' 할인 혜택 받아 (2018/12/05)
- SKT, '5G' 온에어… "New ICT 시대 열 것" (2018/12/01)
- 카카오, '이모티콘' 누적 구매자 2000만명 돌파 (2018/11/28)
- 카카오, DB손해보험과 '챗봇' 공동 개발 (2018/11/27)
- 카카오, 스마트 스피커에 '카카오톡 메시지 읽기' 서비스 (2018/11/20)
- SKT, 중기 스마트홈 기기 개발 지원 등 '생태계' 확장나서 (2018/11/27)
- SKT, '티맵 택시' 기사 10만명 가입… 배차 성공률 3배 증가 (2018/11/25)
- SKT, ICT 기반 독거노인 등 '사회적 문제 해결' 앞장 (2018/11/22)
- SKT, 삼성전자와 '고품질 5G 서비스' 맞손 (2018/11/21)
- KT, 한 달 빨라진 인사… '5G 주도권' 확보에 방점 (2018/11/16)
- 박정호 SKT 사장, "'5G·AI' 융합, New ICT 혁신 선도 나서자" (2018/11/29)
- 카카오 Vs 택시업계 '카풀' 갈등… 'SKT 반사이익' (2018/12/03)
- 카카오, AI 설계 플랫폼 '카카오 i 오픈빌더' 공유 눈길 (2018/12/03)
- 카카오, 창작자 컨퍼런스 '크리에이터스데이 2018' 성료 (2018/12/03)
- SKT, 단말기 성능 테스트 '5G 디바이스 테스트 랩' 열어 (2018/12/04)
- SKT, 2019년 인사·조직 개편… 무한한 가능성 '5G' 승부수 (2018/12/06)
- SKT, AI 플랫폼 '누구' 확산 앞장… 아이디어 공모전 성료 (2018/12/07)
- '카카오 카풀' 본서비스 앞서 문 닫을 걱정부터 할 판… 국토부 "횟수 제한 불변" (2018/12/07)
- [단독] LG유플러스, 평촌 메가센터 증축 착공... 亞 최대 IDC 기록 재경신 (2018/11/12)
- LG유플러스, 상장 18년만에 KT 시가총액 돌파 '기염' (2018/09/16)
- 파리크라상-LG유플러스, AI 탑재된 '스마트 베이커리' 만든다 (2018/09/11)
- [포토] LG유플러스, 놀이가 학습이 되는 '아이들나라2.0'출시 (2018/07/31)
- KT-LG유플러스, '양자통신 기술' 첫 국제표준화 성공 (2018/07/29)
- 한화토탈, ‘스마트 플랜트’ 프로젝트 LG유플러스와 맞손 (2018/06/27)
- 이통3사, 5G 중심 조직개편 완료…차세대 이통시장 선점 경쟁 '본격화' (2018/12/09)
- 카카오 '카풀' 강행… 택시 반발 등 '충돌' 우려 (2018/12/10)
- SKT, '현대건설기계-트림블'과 '5G 스마트 건설 솔루션 개발' 맞손 (2018/12/10)
- '카카오모빌리티-카카오브레인', 택시 수요 예측 'AI' 개발 맞손 (2018/12/10)
- SKB 대표 겸임 박정호 SKT 사장, 미디어 M&A로 승부수 띄운다 (2018/12/11)
- 카카오, 카카오톡에 '라이브톡' 기능 선봬 (2018/12/11)
- '카카오 카풀' 논란, 새 국면 예고… 출시 일주일 앞두고 '후폭풍' 거세 (2018/12/11)
- SKB, 'B tv' 해외 신규 채널 론칭 등 채널 개편 (2018/12/13)
- 카카오, 책 출간 공모전 '브런치북 프로젝트' 열어 (2018/12/13)
- 카카오모빌리티 "카풀 서비스 출시 무기한 연기" (2018/12/13)
- SKB, '웹어워드코리아2018' 통신서비스분야 대상 수상 (2018/1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