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반려인 1500만명 시대 도래… KT, 반려동물 DB 재정비

작년 관련 전화문의 약 28만여건
24시간 언제나 상담사와 즉시 연결
지원 정책 관련 공공기관 및 보호센터 안내도

입력 2021-06-21 10:01 | 수정 2021-06-21 10:01
KT IS와 KT CS가 반려인 1500만명 시대 도래에 발맞춰 반려동물 관련 약 1만 9000개의 번호DB를 새롭게 정비해 안내한다고 21일 밝혔다.

번호안내114에 따르면 지난해 반려동물 관련 전화문의는 약 28만건으로 나타났다. 특이한 점은 과거 문의 대부분이 동물병원과 애견용품판매점이었던 반면, 최근에는 반려동물 장례식장, 반려동물 동승 가능 택시, 반려동물 입양, 펫 사진관, 펫 보험, 24시간 동물병원 등으로 세분화됐다. 번호안내114는 이번 데이터 베이스(DB) 정비를 통해 위와 같은 다양한 문의에 대해 정확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번호안내114는 반려동물과 관련된 공공기관 전화번호도 안내한다. 반려동물 등록, 광견병 예방접종, 유기동물 입양비 등에 대한 지원 정책을 시행하는 지방자치단체의 정보를 제공한다. 또한 유기동물 신고 및 접수가 가능한 동물보호센터의 전화번호도 확인 가능하다.

365일 24시간 응대의 장점도 살렸다. 휴가철 반려동물 동반 국내 여행이 급증하는 만큼 여행지에서의 반려동물 응급상황 발생 건수도 늘어나고 있는데, 이 경우 번호안내114에 문의하면 가까운 동물병원 정보를 24시간 언제든지 ARS가 아닌 상담사의 목소리로 안내 받을 수 있다.

이 밖에도 반려동물의 식품, 건강, 교육 등과 관련된 다양한 업체의 전화번호를 제공하며, 고객이 문자 서비스를 요청할 경우 해당 업체의 위치, 홈페이지 등 상세정보를 함께 전송한다.

김한성 KT IS 데이터서비스 본부장은 "반려동물을 가족으로 여기는 펫팸족이 늘어 나면서 반려동물과 관련된 다양한 시장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면서 "많은 반려인들이 24시간 언제든지 원하는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관련 데이터를 확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동준 기자 kimdj@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