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만에 영업점 통폐합, 비대면·고액 자산가 집중

[단독] 씨티은행, 지점 100곳 줄인다…대규모 구조조정 카드 만지작

남는 점포 33여개뿐…구조조정 인력 1000명 육박 전망
14년 이후 추가 통폐합 잠정 중단한 노사 합의 6월 해제

윤희원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22 10:47:17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DB


씨티은행에 점포 통폐합 바람이 거세게 몰아칠 것으로 보인다. 전체 영업점포 가운데 100여개를 줄인다는 방침이다.

이는 지난 2014년 56개 영업점을 통폐합한 이후 3년 만에 벌어지는 일이다. 

22일 금융권에 따르면 씨티은행이 올해 국내 133개(출장소 4개) 영업점 가운데 100여개 점포 구조조정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씨티은행은 이미 점포 통폐합 작업을 위한 체계적인 계획을 준비하고 있는 가운데 오는 7월부터 본격적인 재조정 작업에 돌입할 것으로 보인다.

계획대로 씨티은행이 통폐합 작업을 시작하게 되면 남는 점포는 33여개에 불과하다. 사실상 일반 점포는 폐쇄하고 대형 거점 점포 만을 운영하겠다는 의도다.

씨티은행은 앞서 WM반포·청담센터를 개설하며 자산관리 영역에 집중하겠다는 뜻을 밝힌 바 있다.

이어 서울지점 및 도곡중앙지점을 인근 점포와 통폐합해 자산관리센터로 전환하고 분당에도 새로운 센터를 개설할 계획이다.

지점 수를 줄이는 대신 일반 고객은 비대면 채널을 통해 관리하고 오프라인 점포는 고액 자산가 중심으로 재편성해 수익성을 상쇄하겠다는 전략이다.

하지만 일각에선 무리한 변화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상당하다. 구조조정 과정에서 대규모 퇴출 직원이 발생하기 때문이다.

씨티은행은 지난 2014년 하영구 은행연합회장이 씨티은행장 재직 시절 대규모 점포 통폐합을 진행해 진통을 겪은 바 있다. 

당시 190개 지점 중 56개를 통폐합해 650여명의 직원이 회사를 떠났다. 이 때문에 노사 간 법정싸움까지 번지기도 했다.

하영구 전 은행장은 당시 논란을 종식시키기 위해 노조와 향후 3년 간 추가적인 점포 구조조정을 진행하지 않겠다는 협의를 한 것으로 드러났다.

하지만 이 유예기간도 올해 6월 말을 기점으로 종료됨에 따라 대규모 구조조정에 착수한 것이다.

씨티은행은 지난 2014년 점포 30% 가량을 통폐합했고 올해 100여개 지점을 축소한다면 80%에 육박하는 구조조정을 벌이게 된다.

이 때문에 씨티은행 직원들은 좌불안석이다. 

점포 구조조정이 일어날 경우 해당 영업점에 근무하는 직원들은 희망퇴직이라는 이름하에 내쫒길 수밖에 없다. 

내부에선 약 1000명의 은행원이 퇴출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어 시름은 깊어지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씨티은행의 점포 구조조정은 이미 예고됐던 것으로 보인다"며 "전체 점포의 80% 가량을 정리하는 것은 리테일을 포기하는 것으로 비춰질 수 있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SM C&C, M&C부문 사명확정… SM컨텐츠&커뮤니케이션즈
'SM 컨텐츠커뮤니케이션즈'가 신설되면서 이를 인수한 SM CC의 엔터테인먼트와 기존 SK플래닛 MC 부문의 광고업 간 시너지가 기대되고 있다.4일 업계에 따르면 기존 SK플래닛 MC 부문이 'SM 컨텐츠커뮤니케이션즈'로 신설됐다.'SM 컨텐츠커뮤니케이션즈'라는 사명은 지난달 28일… [2017-10-04 08:23:15] new
"추석연휴 해외여행객 잡아라"… 이통사, 로밍서비스 경쟁 '치열'
이번 추석연휴에 해외여행을 떠나는 이들을 위해 이동통신 3사가 다양한 로밍서비스를 내놔 눈길이다.4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은 최근 한 명만 데이터 로밍을 신청해도 최대 5명까지 로밍데이터를 10일간 함께 이용할 수 있는 'T로밍 함께쓰기' 요금제를 내놨다.예컨대 5명의 가족… [2017-10-04 08:16:54] new
세종 관가 "연휴 없다"… 국내외 현안-국감 대응에 골몰
최장 10일 간의 추석 황금연휴, 세종시 관가는 어떤 모습일까? 추석명절 이후 국정감사를 앞둔 세종시 정부부처의 모습은 긴장감이 역력하다.새 정부의 장·차장이 임명된 후 첫 국정감사라는 점에서 여느 해의 국감에 비해 더욱 철저한 사전준비에 여념이 없는 모습이다.정부부처 역시 새 정부… [2017-10-04 08:00:28] new
추석연휴에도 웃지 못하는 車업계, 진전 없는 임단협에 '울상'
국내 자동차업계가 최대 열흘 간 지속되는 추석 황금연휴에도 웃지 못하고 있다. 최근 르노삼성이 극적으로 노사간 임금협상을 타결했지만 여전히 현대차, 기아차, 한국지엠은 합의점을 찾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4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기아차와 한국지엠은 추석 전까지 올해 임단협을 마… [2017-10-04 07:57:21] new
게임하고 선물도 받자… 게임업계 빅4, 추석 특별이벤트 '펑펑'
임시공휴일까지 총 열흘간의 전례 없는 최장기간 연휴를 맞이해 게임업계에도 적잖은 사업이익 증가가 기대된다.학생들의 방학이 겹치는 기간은 게임업계에 성수기라고 할 수 있는데 준 성수기 수준의 연휴가 시작됐기 때문이다.이에 따라 국내 주요 게임사들은 추석연휴 기간 동안 다양한 이… [2017-10-04 07:54:2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