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18] 놀이공원된 모바일쇼…"보고 만지고 체험하고"

'AR-VR-모바일' 앞세워 관람객 발길 붙잡아
"체험형 콘텐츠 확산…2분 체험 위해 1시간 대기"

윤진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8.02.27 09:57:3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MWC 참관객이 삼성전자의 VR 체험 콘텐츠를 즐기고 있다. ⓒ뉴데일리DB



[바르셀로나(스페인)=윤진우 기자] 26일(현지시각) 개막한 세계 최대 이동통신박람회 'MWC(Mobile World Congress) 2018'에는 다양한 체험 공간이 마련됐다. 업체들은 AR/VR, 모바일 체험공간을 마련해 관람객들의 발길을 붙잡았다. 국내 업체들도 자사 서비스를 적극 알리며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섰다.

삼성전자는 '기어VR'을 활용한 VR 체험존으로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삼성전자는 스노우보드, 스키활강, 알파인스키, 플라잉 다이노, 인류의 달 탐사 등 다섯 종의 VR 체험 콘텐츠를 준비했다. 체험 시간은 2~3분으로 짧았지만, 체험을 하기 위해서는 1시간 이상 줄을 서야했다. 체험객들의 관심이 높다는 뜻이다.

LG전자도 부스 내 VR 라운지를 만들어 관람객을 사로잡았다.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S 씽큐를 선보인 LG전자는 인공지능(AI) 기술과 개선된 카메라 성능을 시연했다. IT 전문매체 매셔블은 "LG V30가 이미 훌륭한 스마트폰이었다는 점을 고려했을 때, 더 많은 메모리와 저장공간, 그리고 새로운 기능들을 탑재한 V30S 역시 매력적인 모델"이라 평가했다.

생체인증 솔루션 전문기업인 크루셜텍은 디스플레이 일체형 지문인식 솔루션(DFS)과 스마트폰용 체온계 모듈을 공개했다. DFS는 기존 광학식 센서와 달리 정전식으로 작동돼 스마트폰 화면에 손가락을 대면 곧바로 지문을 인식할 수 있다. 해당 제품은 파트너사에게만 제한적으로 소개됐다. 체온계 모듈은 스마트폰의 바이오 성능을 향상시킬 수 있어 사업성이 강조된다.

한글과컴퓨터그룹은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 기업관에 참가해 미래형 스마트시티를 선보였다. 한컴은 AI, IoT, 블록체인 등 스마트시티를 구현하는 기반기술과 요소기술을 전면에 내세워 스마트시티 플랫폼 알리기에 집중했다. 또 평창올림픽 공식 자동 통번역 솔루션 '말랑말랑 지니톡'과 넥밴드형 헤드셋을 전시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소니는 개막식 직전 프레스컨퍼런스를 열고 새로운 플래그십 스마트폰 엑스페리아 XZ2과 XZ2 컴팩트를 공개했다. 신제품은 1분 안에 사물 또는 얼굴을 3D 스캐닝할 수 있는 3D 크리에이터 애플리케이션과 세계 최초로 4K HDR 영상 촬영을 지원하는 모션 아이 카메라를 탑재했다. 


▲LG전자의 VR 라운지 체험존. ⓒ뉴데일리DB

▲소니의 새로운 플래그십 스마트폰 엑스페리아 XZ2을 체험하는 관람객들. ⓒ뉴데일리DB

▲SK텔레콤 소셜 VR 옥수수 체험존. ⓒ뉴데일리DB

▲모토로라 스타워즈 제다이 첼린지 VR 체험존. ⓒ뉴데일리DB

▲한글과컴퓨터 그룹의 미래형 스마트시티 전시장. ⓒ한컴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비전문 임원 선임한 금융결제원… 노조 반발 극심
금융결제원이 ‘깜깜이’ 인사로 곤혹을 치루고 있다.16일 업계에 따르면 금융결제원은 최근 상무이사로 신평호 전 코스콤 전무를 선임했다.신평호 신임 상무이사는 국민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일리노이주립대학원 경제학 석‧박사를 취득, 이후 한국거래소에 입사했다.한국거래소에선… [2018-04-16 16:02:43] new
디지털화 바람… 全은행권 '종이 없는 창구' 확대
은행 영업점에서 업무를 볼 때 흔하게 마주하던 종이 서류가 사라지고 있다.디지털금융 시대에 발맞춰 태블릿PC 이용해 업무를 보는 '페이퍼리스'가 확대되고 있기 때문이다.16일 업계에 따르면 시중은행부터 지방은행까지 종이 없는 영업점 창구를 실현하기 위해 온 힘을 쏟고 있다.특히 시중… [2018-04-16 16:01:26] new
[포토] 간담회 참석하는 김기식 금감원장, 출장논란엔 '묵묵부답'
김기식 금육감독원장과 이순우 저축은행중앙회장이 1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저축은행중앙회에서 열린 '저축은행 최고경영자 간담회'에 들어서고 있다. 이날 김 원장은 간담회에 앞서 외유성 출장 논란과 거취 문제를 묻는 질문엔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2018-04-16 15:48:33] new
[포토] 대화 나누는 김기식-윤창의
김기식 금육감독원장과 윤창의 부원장보가 1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저축은행중앙회에서 열린 '저축은행 최고경영자 간담회'에 참석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이날 김 원장은 간담회에 앞서 외유성 출장 논란과 거취 문제를 묻는 질문엔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2018-04-16 15:47:53] new
권오갑 현대重 부회장, 2022년 매출 70조 목표… "연내 순환출자 고리 해소"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부회장이 ‘2022년 매출 70조 프로젝트’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미래사업 발굴과 사업재편에 집중해 5년내 올해 목표인 37조원의 두 배 가량의 매출액을 달성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아울러 연내 순환출자 고리를 해소하고, 현대오일뱅크 상장도 10월까지 마무리… [2018-04-16 15:40:55]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