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클로바, '스마트홈' 기능 강화… 가전제품 통합 제어

스마트홈 탭 신설, 클릭 한 번으로 전원 온·오프
'그룹 설정' 및 '내 명령어' 기능 탑재… 더욱 편리한 인공지능 IoT 환경 제공

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2018-06-11 15:50:5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네이버


네이버가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의 '스마트홈' 기능을 강화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스마트홈 기능의 강화로 이용자는 클로바앱과 클로바가 탑재된 스마트 스피커를 통해 보다 빠르고 효율적으로 스마트홈 기기를 관리할 수 있게 됐다.

우선 클로바앱의 홈 화면에 스마트홈 메뉴를 신설해 이용자들이 보유한 스마트홈 기기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게 했다. 또 앱에서 버튼 클릭 한번으로 기기의 전원을 켜고 끌 수 있도록 사용성을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그룹 설정' 기능을 통해 스마트홈 기기를 동시에 제어할 수도 있다. 예를 들어 침실의 모든 조명을 하나의 그룹으로 설정할 경우 '침실 켜줘'라는 명령어에 해당 기기의 전원이 모두 켜진다. 이와 함께 '내 명령어' 기능을 추가해 사용자가 미리 설정한 특정 명령어에 따라 여러 대의 스마트홈 기기를 한번에 작동시킬 수 있게 했다. 

회사 측은 향후 업데이트를 통해 기기의 전원을 켜고 끄는 것 뿐만 아니라 조명 밝기나 에어컨 세기 등 보다 세부적인 명령도 수행이 가능하도록 서비스를 개선할 예정이다.

강석호 네이버 클로바 리더는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클로바와 연동이 가능한 스마트홈 기기를 보유한 이용자라면 누구나 간편하게 기기를 제어할 수 있어, 더욱 편리한 스마트홈 환경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사용자의 일상 생활을 더욱 편리하고 풍요롭게 만들 수 있도록 클로바의 기술 및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고도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클로바와 연동 가능한 스마트홈 기기 협력사는 LG 전자, 필립스 휴, 코웨이, HK네트웍스, 브런트 등 총 8​곳이며 현재 연동된 스마트홈 기기는 12종으로 향후 서비스 범위를 지속 확장해나갈 예정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